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백과 > 여름 소묘 - 허영자

여름 소묘 - 허영자
 
* 특정종교나 정치.사상,이념을 노골적으로 찬양하거나 비방하는 작품은 게재를 금합니다.
* 지극히 개인적 이야기와 다수 회원이 삭제를 요청하는 글은 양해없이 삭제되거나 개인게시판으로 옮겨집니다.
* 저자(시인)에는 아호, 닉네임이 아닌 이름만 기재하셔야 하며,
  아호 등을 사용해 등록자 이름과 저자(시인)의 이름이 달라지면 검색에서 검색이 되지 않습니다.
* 동시에 10만건을 검색합니다. 검색결과가 보이지 않을때는 [다음검색]을 눌러서 확인하십시오,


* 연속하여 3편, 하루 5편을 초과하지 않도록 협조하여 주십시오. 이를 위반하면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글쓴이 : poemlove     날짜 : 02-08-09 16:46     조회 : 8786    
    · : 여름 소묘 - 허영자
    · 저자(시인) : 허영자
    · 시집명 :
    · 출판연도(발표연도) :
    · 출판사명 :
견디는 것은
혼자만이 아니리

불벼락 뙤약볕 속에
눈도 깜짝 않는
고요가 깃들거니

외로운 것은
혼자만이 아니리

저토록 황홀하고 당당한 유록도
밤 되면 고개 숙여
어둔 물이 들거니


작품 검색   
번호 제목 저자 조회수 등록일 글쓴이
습작,초고.퇴고 중인 작품은 이곳에 올리지 마십시오  ... 4631 06-18 운영자
시 등록을 위한 안내 (25)   574308 04-11 운영자
435 홀로 세우는 밤 47 - 용혜원  용혜원 5354 08-12 poemlove
434 우리가 눈발이라면 - 안도현  안도현 10994 08-12 poemlove
433 너를 알고 난 후 - 정우경  정우경 4773 08-12 관리자
432 사람을 만나고 싶습니다 - 용혜원 (1)  용혜원 10146 08-12 poemlove
431 사랑의 길 - 서정윤  서정윤 4424 08-12 poemlove
430 한순간 다가오는 사랑도 - 용혜원 (1)  용혜원 5756 08-12 poemlove
429 열반 - 서정주  서정주 5310 08-12 관리자
428 이유는 있다 - 용혜원  용혜원 5517 08-12 poemlove
427 해거름 - 이외수  이외수 5691 08-12 poemlove
426 설일(雪日) - 김남조 (1)  김남조 9423 08-12 poemlove
425 장미  김미선1 6862 08-12 poemlove
424 시의 집 - 이해인  이해인 6171 08-12 poemlove
423 연애편지 - 안도현  안도현 11210 08-12 poemlove
422 내 고운 사람에게 - 백창우  백창우 4820 08-12 관리자
421 함께 있으면 좋은 사람 1 - 용혜원 (14)  용혜원 18293 08-12 poemlove
420 떠난 사람을 생각나게 하는 건 - 원태연  원태연 5813 08-12 poemlove
419 죽음에 관해 - 전혜린 (7)  전혜린 6529 08-12 관리자
418 사랑하는 당신에게 - 이충기  이충기 6014 08-12 관리자
417 슬픈 약속  이정하 8421 08-12 poemlove
416 새와 나무 - 류시화  류시화 8566 08-12 poemlove
415 준다는 것 - 안도현 (1)  안도현 9575 08-12 poemlove
414 1년을 여는 시 - 이개천  이개천 4234 08-12 관리자
413 속눈썹 - 류시화  류시화 8713 08-12 poemlove
412 봄 - 안도현  안도현 10343 08-12 poemlove
411 섬 찾아 가는 길 - 김은숙  김은숙 6297 08-12 관리자
410 흰구름 - 천상병  천상병 6363 08-12 관리자
409 내 안에 그대가 있습니다 - 이정하  이정하 10627 08-12 poemlove
408 알 수 없는 침묵  박성철1 6288 08-12 관리자
407 외롭고 높고 쓸쓸한 - 안도현 (1)  안도현 10040 08-12 poemlove
406 잠수연습 - 김은숙  김은숙 7955 08-12 관리자
405 그대가 나를 사랑하신다면  김미선1 7865 08-12 poemlove
404 낮아서 오르는 길 - 권경인  권경인 10327 08-12 관리자
403 행복이라 부릅니다 - 이해인  이해인 8356 08-12 관리자
402 공존의 이유 - 조병화 (1)  조병화 7613 08-12 관리자
401 늦눈에게 - 김은숙  김은숙 7924 08-12 관리자
400 눈감고 간다 - 윤동주 (1)  윤동주 13158 08-12 poemlove
399 미련한 미련 - 원태연  원태연 6924 08-12 poemlove
398 가장 환한 불꽃 - 유하-  유하- 5791 08-12 poemlove
397 겨울 풍경 2 - 천양희  천양희 6507 08-12 관리자
396 한계령을 위한 연가 - 문정희 (1)  문정희 11066 08-12 poemlove
   3601  3602  3603  3604  3605  3606  3607  3608  3609  36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