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백과 > 슬픈 대답 2 - 원태연

슬픈 대답 2 - 원태연
 
* 특정종교나 정치.사상,이념을 노골적으로 찬양하거나 비방하는 작품은 게재를 금합니다.
* 지극히 개인적 이야기와 다수 회원이 삭제를 요청하는 글은 양해없이 삭제되거나 개인게시판으로 옮겨집니다.
* 저자(시인)에는 아호, 닉네임이 아닌 이름만 기재하셔야 하며,
  아호 등을 사용해 등록자 이름과 저자(시인)의 이름이 달라지면 검색에서 검색이 되지 않습니다.
* 동시에 10만건을 검색합니다. 검색결과가 보이지 않을때는 [다음검색]을 눌러서 확인하십시오,


* 연속하여 3편, 하루 5편을 초과하지 않도록 협조하여 주십시오. 이를 위반하면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글쓴이 : poemlove     날짜 : 02-08-15 10:49     조회 : 6557    
    · : 슬픈 대답 2 - 원태연
    · 저자(시인) : 원태연
    · 시집명 : 넌 가끔가다 내 생각을 하지 난 가끔가다 딴 생각을 해
    · 출판연도(발표연도) :
    · 출판사명 :
잊었다고 하기에는
아직......
잊을 수 있냐고 하기에는
이미......
지금도 사랑하고 있냐 물어오면
침묵......


작품 검색   
번호 제목 저자 조회수 등록일 글쓴이
습작,초고.퇴고 중인 작품은 이곳에 올리지 마십시오  ... 4945 06-18 운영자
시 등록을 위한 안내 (25)   574805 04-11 운영자
3079 너에게로 가는 길을 나는 모른다 - 최영미  최영미 7859 08-20 관리자
3078 이율 배반 - 최영미  최영미 4920 08-20 관리자
3077 꿈속의 꿈 - 최영미  최영미 4580 08-20 관리자
3076 시 - 최영미  최영미 5262 08-20 관리자
3075 목욕 - 최영미  최영미 4515 08-20 관리자
3074 낮술은 - 최영미  최영미 4788 08-20 관리자
3073 가을에는 - 최영미  최영미 11160 08-20 poemlove
3072 사는 이유 - 최영미  최영미 8235 08-20 poemlove
3071 사랑의 시차 - 최영미  최영미 7953 08-20 관리자
3070 한 여름날의 꿈 - 최영미  최영미 5198 08-20 관리자
3069 지하철에서 1 - 최영미  최영미 7106 08-20 관리자
3068 내 마음의 비무장지대 - 최영미  최영미 4946 08-20 관리자
3067 선운사에서 - 최영미  최영미 17167 08-20 poemlove
3066 먼 곳에서 - 조병화  조병화 3769 08-20 관리자
3065 너와 나는 - 조병화  조병화 4896 08-20 관리자
3064 망매한 세상에서 - 조병화  조병화 3449 08-20 관리자
3063 초상 - 조병화  조병화 4358 08-20 관리자
3062 인생은 - 조병화  조병화 4343 08-20 관리자
3061 서시 - 조병화  조병화 4529 08-20 관리자
3060 해마다 봄이 되면 - 조병화  조병화 6051 08-20 관리자
3059 노을 - 조병화  조병화 4581 08-20 관리자
3058 사랑편지 - 정호승  정호승 6841 08-20 관리자
3057 아무도 슬프지 않도록 - 정호승  정호승 6767 08-20 관리자
3056 까닭 - 정호승  정호승 7976 08-20 poemlove
3055 내 마음속의 마음이 - 정호승  정호승 7617 08-20 poemlove
3054 추억이 없다 - 정호승  정호승 6726 08-20 poemlove
3053 반지의 의미 - 정호승  정호승 7668 08-20 poemlove
3052 모닥불을 밟으며 - 정호승  정호승 6464 08-20 관리자
3051 발자국 - 정호승  정호승 6515 08-20 poemlove
3050 마음이 가난한 사람들에게 - 정호승  정호승 6876 08-20 관리자
3049 풍경 달다 - 정호승 (1)  정호승 11085 08-20 poemlove
3048 쓸쓸한 편지 - 정호승  정호승 5539 08-20 관리자
3047 사랑한다 - 정호승  정호승 9005 08-20 poemlove
3046 시인은  이해인 6173 08-20 관리자
3045 아침 바다에서 - 이해인  이해인 5850 08-20 관리자
3044 가을 저녁 - 이해인  이해인 6572 08-20 관리자
3043 아무래도 나는 - 이해인  이해인 6567 08-20 관리자
3042 먼지가 정다운 것은 - 이해인  이해인 5981 08-20 poemlove
3041 눈물 (1)  이해인 6917 08-20 관리자
3040 기도 (4)  이해인 9968 08-20 관리자
   3551  3552  3553  3554  3555  3556  3557  3558  3559  35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