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백과 > 새끼줄로 촘촘하게 엮어진 달빛을

새끼줄로 촘촘하게 엮어진 달빛을
 
동시에 너무 여러편의 작품을 올리는 일이 없도록 합시다.
* 특정종교나 정치.사상,이념을 노골적으로 찬양하거나 비방하는 작품은 게재를 금합니다.
* 지극히 개인적 이야기와 다수 회원이 삭제를 요청하는 글은 양해없이 삭제되거나 개인게시판으로 옮겨집니다.
* 저자(시인)에는 아호, 닉네임이 아닌 이름만 기재하셔야 하며,
  아호 등을 사용해 등록자 이름과 저자(시인)의 이름이 달라지면 검색에서 검색이 되지 않습니다.
* 동시에 10만건을 검색합니다. 검색결과가 보이지 않을때는 [다음검색]을 눌러서 확인하십시오,

 
    · 트랙백 주소 : http://poemlove.co.kr/bbs/tb.php/tb01/236256
    · 글쓴이 : 정세일     날짜 : 17-01-11 06:36     조회 : 27    
    · : 새끼줄로 촘촘하게 엮어진 달빛을
    · 저자(시인) : 정세일
    · 시집명 :
    · 출판연도(발표연도) : 2017
    · 출판사명 :
사랑하는 나의 당신이여
당신의 그리움은 다시 안녕하신가요.
당신의 갈대 같은
그 황금빛 생각들은 아직도 가을 길을
말을 타고 달리고 있나요
별들이 만들어 놓은
강물 위를
그리움의 물결을 일으키면서
그렇게 들판 같은
외로움의 바람까지도
기다림의 붉은 노을이라면
당신의 애태움을 위해 다시 달려가고 있나요
이렇게 당신이 바라보는 곳에서
갈대들이 외침이면
새들이 솜털 같은
그 따듯함과 평온함으로
위로의 말들이 다시 들려질 수 있도록
사랑하는 당신이여
그래서 고향의 메아리 같은
강물의 작은 섬을  만들어
그리움의 울타리를 오게 하면
초가지붕 같은
아늑함이 가을날에 호롱불을
하나 켤 수 있도록
갈대들은 당신의 마음에 지붕을
만들 수 있도록
새끼줄로 촘촘하게 엮어진 달빛을
갈대들의 생각위에 다시 올려놓고 있으신가요
당신의 그리움으로


작품 검색   
번호 제목 저자 조회수 등록일 글쓴이
시 등록을 위한 안내 (24)   479258 04-11 운영자
130292 그리운 사람  이일영 1 06:36 이일영
130291 별빛의 찬란함에게 그리움이 넉넉하도록  정세일 2 06:33 정세일
130290 꽃의 정신을 흔들리지 않고 서있습니다  정세일 1 06:33 정세일
130289 아름다움이 말을 걸어와도  정세일 1 06:32 정세일
130288 설중매(雪中梅)  박영숙영 11 01-23 박영숙영
130287 풀잎89  김동주 12 01-23 김동주
130286 죽(粥)  김안로 17 01-23 김안로
130285 까치설날 밤엔  윤 갑수 32 01-23 초월
130284 따뜻한 이불  이은경 2 20 01-23 이은경
130283 비 오는 날  김안로 22 01-23 김안로
130282 눈꽃  박동수 27 01-23 박동수
130281 길마가지나무꽃  김승기 26 01-23 석당
130280 노을의 마음  김덕성 45 01-23 김덕성
130279 사랑에 빚진자  이영지 24 01-23 李英芝
130278 도깨비 (1)  박가월 31 01-23 박가월
130277 눈꽃에게  송무석 24 01-23 송무석
130276 그리움은 선물입니다  임영준 41 01-23 임영준
130275 제물  임영준 30 01-23 임영준
130274 서광 - 17  임영준 30 01-23 임영준
130273 가을의 입구에 있으면 그리움의  정세일 12 01-23 정세일
130272 이렇게 꽃들의 마음처럼  정세일 15 01-23 정세일
130271 안개꽃을 피우고 눈물을 감추고 있는  정세일 12 01-23 정세일
130270 독백-Monologue  2016.11 13 01-22 서봉석
130269 자아의 발견/정용진 시인  정용진 13 01-22 정용진
130268 어느새 매화가 피어  박종영 12 01-22 옥매산
130267 군주민수(君舟民水)  김대식1 16 01-22 김대식
130266 12월에  김대식1 18 01-22 김대식
130265 복수꽃  김대식1 18 01-22 김대식
130264 풀잎88  김동주 15 01-22 김동주
130263 새우 두 마리  조남명 18 01-22 동호/조남명
130262 그 여자, 밖에서 가만히 들여다보네  이은경 2 21 01-22 이은경
130261 함박눈(동시)  나상국 30 01-22 초암
130260 영역.  장수남 21 01-22 장수남
130259 나의 마음에 그림자까지도  정세일 22 01-22 정세일
130258 언제나 당신의 꿈속에서라면  정세일 17 01-22 정세일
130257 별들의 웉타리 처럼  정세일 15 01-22 정세일
130256 기다림  김덕성 57 01-22 김덕성
130255 좌골 신경통  나상국 17 01-21 초암
130254 풀잎87  김동주 19 01-21 김동주
130253 겨울밤  신석종 47 01-21 신석종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