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백과 > 화합과 갈등 사이에

화합과 갈등 사이에
 
동시에 너무 여러편의 작품을 올리는 일이 없도록 합시다.
* 특정종교나 정치.사상,이념을 노골적으로 찬양하거나 비방하는 작품은 게재를 금합니다.
* 지극히 개인적 이야기와 다수 회원이 삭제를 요청하는 글은 양해없이 삭제되거나 개인게시판으로 옮겨집니다.
* 저자(시인)에는 아호, 닉네임이 아닌 이름만 기재하셔야 하며,
  아호 등을 사용해 등록자 이름과 저자(시인)의 이름이 달라지면 검색에서 검색이 되지 않습니다.
* 동시에 10만건을 검색합니다. 검색결과가 보이지 않을때는 [다음검색]을 눌러서 확인하십시오,

 
    · 글쓴이 : 박가월     날짜 : 17-01-12 04:01     조회 : 306    
    · : 화합과 갈등 사이에
    · 저자(시인) : 박가월
    · 시집명 :
    · 출판연도(발표연도) : 2007
    · 출판사명 :
화합과 갈등 사이에

    박가월

눈에 맞추면 산의 높이를 가늠할 수 있지만
마음의 절벽은 가늠할 수 없이 막막하다
이념의 대립이 존재하여 화합의 끝은 보이지 않는다
나라를 통일하기 위해 천년을 싸워도
얻기란 그렇게 어려운 것인가
부부가 하나가 되기 위해 많은 날을
갈등에서 고민하는 것과 같이
나라를 내세우고도 내분이 끝임 없이 발생하여
안정을 찾기란 쉽지가 않다
한 길을 가면서 이 자리에 오는 데는
같이 화합하여 직선으로 올 수도 있는데
둘 이상이 되면 갈등의 골이 생겨
돌아서 오느라 많은 시간을 소모한다
결과는 하나를 바라는 길에 반목하며
우선 나를 내세우고 나 아니면 안 된다는
아집에서 대립하여 왔다
하나의 통일을 바라면서 이러한 갈등의 대립으로
좁힐 수 있는 거리를 좁히지 못하고
결국은 쉬운 길을 놓고 이렇게 어려운 길로 돌아온다
하나가 되는 길에 쉬운 길을 피해서
먼 길을 돌아 아물지 않은 상처로 안착한다
잃은 건 다 잃고 상처뿐이 나신으로……

박가월   17-01-12 04:01
발표:『스토리문학』2007년 12월.
시집:『한 남자의 한달생활비내역보고(2011)』108p에 수록.

작품 검색   
번호 제목 저자 조회수 등록일 글쓴이
시 등록을 위한 안내 (25)   513857 04-11 운영자
132932 상처 말리기  김안로 11 18:55 김안로
132931 무디에서  이종철 14 15:50 이종철
132930 젓대소리  김해인 17 13:32 김해인
132929 사랑니  김해인 17 13:29 김해인
132928 코스모스 고백  이동식 39 11:11 이동식
132927  김안로 37 09:23 김안로
132926 잡별  임영준 50 08:20 임영준
132925 열망의 끈  임영준 54 08:20 임영준
132924 우방의 변심  임영준 57 08:18 임영준
132923 속세의 강  문재학 20 08:18 문재학
132922 가을이 익어간다  윤 갑수 73 07:41 초월
132921 그대의 오늘 하루는 어땠나요  송정숙 40 07:05 송정숙
132920 하루의 여유  김덕성 70 05:00 김덕성
132919 노을 마음이면 하늘 푸른 시간에  정세일 25 04:46 정세일
132918 포옹당 퐁당  이영지 24 01:50 李英芝
132917 사랑이 눈물만큼 내리는 날은 비가 내려요 이영지  이영지 25 01:22 李英芝
132916 오 내 사랑은 그대 하나 이영지  이영지 31 01:04 李英芝
132915 광복절과 후손들의 함수 관계 (1)  은파 오애숙 77 08-16 오애숙
132914 새 학기 문턱에서 (1)  은파 오애숙 78 08-16 오애숙
132913 돌아오지 않는  박동수 50 08-16 박동수
132912 좋은 날 오후  송정숙 44 08-16 송정숙
132911 자영업  백원기 31 08-16 백원기
132910 낮달  김용화1 55 08-16 김용화
132909 순종  정윤목 59 08-16 정윤목
132908 Hume Lake*의 평온  오보영 52 08-16 오보영
132907 가을이 오나 보다  김덕성 146 08-16 김덕성
132906 고요함은 꿈처럼 높이와 깊이가  정세일 48 08-16 정세일
132905 팔월의 노래 2 (1)  은파 오애숙 154 08-15 오애숙
132904 팔월 중턱에 앉아서  은파 오애숙 163 08-15 오애숙
132903 주례  조남명 57 08-15 동호/조남명
132902 삶이란, 용서의 길  박영숙영 87 08-15 박영숙영
132901 내리는 저 빗물은  나상국 88 08-15 초암
132900 팔월의 노래  김덕성 141 08-15 김덕성
132899 빈집(퇴고)  김안로 82 08-15 김안로
132898 별이 빛나는 밤을 누가 가져다 놓았는지  정세일 85 08-15 정세일
132897 마음을 그리는 여자  목필균 118 08-14 목필균
132896 아름다운 그 여자  목필균 110 08-14 목필균
132895 우리는 피어난다  목필균 100 08-14 목필균
132894 편지  김용화1 99 08-14 김용화
132893 명희  김용화1 80 08-14 김용화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