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백과 > 아내 입술

아내 입술
 
동시에 너무 여러편의 작품을 올리는 일이 없도록 합시다.
* 특정종교나 정치.사상,이념을 노골적으로 찬양하거나 비방하는 작품은 게재를 금합니다.
* 지극히 개인적 이야기와 다수 회원이 삭제를 요청하는 글은 양해없이 삭제되거나 개인게시판으로 옮겨집니다.
* 저자(시인)에는 아호, 닉네임이 아닌 이름만 기재하셔야 하며,
  아호 등을 사용해 등록자 이름과 저자(시인)의 이름이 달라지면 검색에서 검색이 되지 않습니다.
* 동시에 10만건을 검색합니다. 검색결과가 보이지 않을때는 [다음검색]을 눌러서 확인하십시오,

 
    · 글쓴이 : 李英芝     날짜 : 17-11-12 06:33     조회 : 895    
    · : 아내 입술
    · 저자(시인) : 이영지
    · 시집명 :
    · 출판연도(발표연도) : 2017
    · 출판사명 :
아내입술 - 새벽기도 ・ 3620

손으로 보듬어서 자알끈 누르면은
반달이 손가락 그 끝으로 앉았다가 
두 개가 나란히 오자 살쨕살쨕 포갠다

그대로 해 보려고 송편을 달랐더니
금 쟁반 봉우리로 첩첩히 쌓이면서 
옥 구술 젓가락으로  허공 반달 포갠다

송편은 솔잎을 깔고 찜으로 송병, 또는 송엽병(松葉餠)이라 한다고 한다. 1680년 요록(要錄)에 백미가루로 떡을 만들어 솔잎과 켜켜로 쪄서 물에 씻어낸다 기록과 고려시대 이색의 牧隱集에 팥소를 넣어 찰기장으로 빚은 떡, 그리고 조선 제 19대 숙종은 남산골 미행 중 한 오막살이 낭랑한 글 읽는 선비와 그의 아내 이야기에서 남편이 배가 출출하다고 하니 새댁은 일어나 벽장문을 열어 주발뚜껑에 담긴 송편 두 개를 준다. 남편이 다 먹자 속상한 아내이었으나 입어 넣어 입으로 아내 입에 넣어준다. 숙종이 돌아와 왕후에게 송편이 먹고 싶다고 하자 송편을 사기그릇에 담아 가득 담아 오자 푼주의 송편이 주발 뚜겅의 송편보다 못하다는 말이 유행하였다.


작품 검색   
번호 제목 저자 조회수 등록일 글쓴이
시 등록을 위한 안내 (25)   546835 04-11 운영자
134960 함박눈이 내릴 때면3  은파 오애숙 11 14:54 오애숙
134959 함박눈이 내닐 때면 2 (2)  은파 오애숙 22 14:51 오애숙
134958 봄 걸음  송정숙 15 14:10 송정숙
134957 비오는 날 차 마시기  송정숙 126 11:49 송정숙
134956 가을을 걷는 나그네  윤의섭 156 10:59 미산
134955 청포도 향기 앞에  윤의섭 155 10:58 미산
134954 죽음과 장례식은 관계없어.  이은경 248 07:49 이은경
134953 순례자  송정숙 253 05:30 송정숙
134952 사랑을 알라  김덕성 314 05:09 김덕성
134951 함박눈  미나 289 03:35 미나
134950 비워냄 동시에 다시 채우고 있는 마음에 공간  정세일 286 03:10 정세일
134949 가야의 江  류경일 335 01-21 류경일
134948 백두산 연못 금붕어  이영지 353 01-21 李英芝
134947 봄꽃 활짝 피는 곳  송정숙 371 01-21 송정숙
134946 겨울 언저리 끝자락  은파 오애숙 431 01-21 오애숙
134945 1월 끝자락 밤하늘에 서서  은파 오애숙 437 01-21 오애숙
134944 ==== 물망초  은파 오애숙 458 01-21 오애숙
134943 =====물망초(2월에 피는 꽃)  은파 오애숙 457 01-21 오애숙
134942 겨울바닷가  문재학 513 01-21 문재학
134941 빛의 속도  박종영 507 01-21 옥매산
134940 사이와 사이  이영균 526 01-21 체스리
134939 오늘도 힘차게  이영균 479 01-21 체스리
134938 이 빗속엔  이영균 424 01-21 체스리
134937 핵 폭풍 들리는 고향의 추억  윤의섭 424 01-21 미산
134936 성묘 찬란한 우화 羽化  윤의섭 378 01-21 미산
134935 풀잎 - 게재  임영준 356 01-21 임영준
134934 황악산 직지사  목필균 338 01-21 목필균
134933 제(濟)의 마음  목필균 307 01-21 목필균
134932 지혜  이종철 331 01-21 이종철
134931 =====봄의 서곡  은파 오애숙 336 01-21 오애숙
134930 =====2월이 되면  은파 오애숙 317 01-21 오애숙
134929 ==2월의 푸른빛 속에 오소서  은파 오애숙 312 01-21 오애숙
134928 하늘의 문  성백군 217 01-21 하늘호수
134927 2월  성백군 212 01-21 하늘호수
134926 죽음에 대한 무지  이은경 253 01-21 이은경
134925 LA와 다른 또 다른 세계 (1)  은파 오애숙 268 01-21 오애숙
134924 눈길 이야기  김덕성 203 01-21 김덕성
134923 달빛우표에 붙들려 아무리 작은 감정의 움직임도  정세일 188 01-21 정세일
134922 ====중년의 사랑  은파 오애숙 360 01-21 오애숙
134921 외양  이종철 328 01-20 이종철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