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백과 > 물방울의 소임

물방울의 소임
 
동시에 너무 여러편의 작품을 올리는 일이 없도록 합시다.
* 특정종교나 정치.사상,이념을 노골적으로 찬양하거나 비방하는 작품은 게재를 금합니다.
* 지극히 개인적 이야기와 다수 회원이 삭제를 요청하는 글은 양해없이 삭제되거나 개인게시판으로 옮겨집니다.
* 저자(시인)에는 아호, 닉네임이 아닌 이름만 기재하셔야 하며,
  아호 등을 사용해 등록자 이름과 저자(시인)의 이름이 달라지면 검색에서 검색이 되지 않습니다.
* 동시에 10만건을 검색합니다. 검색결과가 보이지 않을때는 [다음검색]을 눌러서 확인하십시오,

 
    · 글쓴이 : 송정숙     날짜 : 18-01-11 09:10     조회 : 733    
    · : 물방울의 소임
    · 저자(시인) : 송정숙
    · 시집명 :
    · 출판연도(발표연도) : 2018
    · 출판사명 :
물방울의 소임


더듬이로 더듬 더듬 더듬어본다
요즘들어 자꾸 옛날 일들이 새롭다
옛날은 더 춥고 많은 것이 필요했는데
추억거리는 뒤안길에 더 많이 쌓여있나
오늘도 내일이 되어 뒤안길 접어들면
새록새록 생각이 날 일들이겠지

하나를 가지면 두개를 가지고 싶고
무심한 자리에 작은 풀꽃이라도 피고
촛불 활활 타올라 내 열정을 깨워 주기를
이런 저런 것들, 참 많이도 기다리며 살았다
꽃잎을 적시는 작은 물방울의 소임
내것인줄 알았던 착각을 버릴 때 바로 지금


작품 검색   
번호 제목 저자 조회수 등록일 글쓴이
습작,초고.퇴고 중인 작품은 이곳에 올리지 마십시오  ... 488 06-18 운영자
시 등록을 위한 안내 (25)   567679 04-11 운영자
138277 내 방에 내리는 비  강석화 4 17:14 강석화
138276 삼겹살과 하이에나  강석화 4 17:10 강석화
138275 살아가는 것일뿐  윤인환 20 15:11 윤 인환
138274 과녁  윤인환 14 13:49 윤 인환
138273 보석 같은 지혜  박종영 15 12:03 옥매산
138272 정자와 독서  윤의섭 11 09:34 미산
138271 시)여름이 주는 선물/여름속에 스며드는 행복[창/향](sm)-창…  은파 오애숙 12 08:47 오애숙
138270 경계지억의 아름다움  김윤자 9 06:56 김윤자
138269 유리 언덕  김윤자 8 06:51 김윤자
138268 누군가 그려놓은 안개의 그림과 아침  정세일 7 06:37 정세일
138267 사랑의 선물  김덕성 53 05:45 김덕성
138266 어화어화 오래오래 사는 지혜의 말씀  이영지 31 02:18 李英芝
138265 미키스 데오도라키스 음악을 들으며  임백령 8 07-21 임백령
138264 양에게 보낸 위문 편지  김윤자 9 07-21 김윤자
138263 매듭을 푸는 나무  김윤자 7 07-21 김윤자
138262 행복은 마음의 꽃입니다.  은파 오애숙 81 07-21 오애숙
138261 그때 그곳에는  백원기 23 07-21 백원기
138260 오월의 향기  김귀녀 18 07-21 김귀녀
138259 뜨거운 이별  목필균 21 07-21 목필균
138258 핸드폰 열받다  민경대 19 07-21 민경대
138257 진실의 눈 - utube.문화다락방  임영준 30 07-21 임영준
138256 새로운 길  김귀녀 17 07-21 김귀녀
138255 고속도로 교통체증  김귀녀 13 07-21 김귀녀
138254 청풍명월  윤의섭 14 07-21 미산
138253 나무를 버리면  김귀녀 20 07-21 김귀녀
138252 여름 산에 오르다  김덕성 94 07-21 김덕성
138251 별빛의 중심에 있는 어머니의 그리움  정세일 10 07-21 정세일
138250 * 지구가 몸살 앓는다  은파 오애숙 92 07-20 오애숙
138249 *설렘으로 주인공이 되고 싶은 날  은파 오애숙 105 07-20 오애숙
138248 봄의 출처  정진용 48 07-20 몽돌
138247 더위 사냥  靑山 손병흥 419 07-20 손병흥
138246 나비의 진언眞言  오보영 74 07-20 오보영
138245 곤관(悃款)  박인걸 81 07-20 박인걸
138244 여름날 방울 꽃송이  민경대 79 07-20 민경대
138243 대관령 구름 위를 걷다  윤의섭 52 07-20 미산
138242 경포바다에서  민경대 61 07-20 민경대
138241 그리옴과 외로움의 중간인 생각하는 슬픔이 오고  정세일 53 07-20 정세일
138240 초록 잎의 기도  김덕성 163 07-20 김덕성
138239 오마라마 갈색 초원지대  김윤자 72 07-20 김윤자
138238 But이 아니라 And로 곧은 나무  김윤자 84 07-20 김윤자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