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백과 > 01129701952

01129701952
 
* 특정종교나 정치.사상,이념을 노골적으로 찬양하거나 비방하는 작품은 게재를 금합니다.
* 지극히 개인적 이야기와 다수 회원이 삭제를 요청하는 글은 양해없이 삭제되거나 개인게시판으로 옮겨집니다.
* 저자(시인)에는 아호, 닉네임이 아닌 이름만 기재하셔야 하며,
  아호 등을 사용해 등록자 이름과 저자(시인)의 이름이 달라지면 검색에서 검색이 되지 않습니다.
* 동시에 10만건을 검색합니다. 검색결과가 보이지 않을때는 [다음검색]을 눌러서 확인하십시오,


* 연속하여 3편, 하루 5편을 초과하지 않도록 협조하여 주십시오. 이를 위반하면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글쓴이 : 민경대     날짜 : 18-02-27 07:12     조회 : 1192    
    · : 01129701952
    · 저자(시인) : 민경대
    · 시집명 : 347-1
    · 출판연도(발표연도) : 2018
    · 출판사명 : 시공장
01129701952

이것은 나의 전화다
언제나 불통이다
이 전화는 나의 전화다
언제나 불통이다
그러나 한가지 비밀이 있다
불통인 전화를 소퉁으로 가게하는 것은
마음을 열고 마음을 닫고
손해를  본다는 심정으로 나에게 나가오면 된다
이 전호가 소통이 되려면 111000이면 족하다
이것은 수수께끼 같은 이야기이다
심일만일천원이다
나도  모르겠다
그 이유는 나도 모른다
아뭏튼 불통이다
불통이다
앞으로 9분후이면 오전 9시가 되고
내 요금이 밀린 돈만 가상계좌로 납부하면 전화는 발신이 허용된다.
지금은 이 순간은 발신이 중지되었다.
얼마의 요금이 밀려 전화 개통이 안된는지 아니면 지금 문자도 안되는지
통신화사는 잔인하다 KT는 잔인하다
'메세지를 보낼수 없습니다"
잔인하다
만일 산골에라도 무인도에라도 있으면 곤란하다
전화를 2대필요하다
상담사가 모두 통화중이다
요금이 궁금하다
KT는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잠시만 기다려주세요
확인은 되었는데요
83680
지금 문자로 가상계좌를 보낸다고한다
문자도 안온다
다시 전화를 건다
그동안에 메세지가 뜬다
(구)와환은행 921003858240:83680
이제 해변으로 가서 돈을 납부하자.
9:13분에 납부하다
개통이 될것이다
8711주인에게 전화건다
주인이 알고 있다고 말한다
오셔서 커피한잔을 하고 가라고한다


작품 검색   
번호 제목 저자 조회수 등록일 글쓴이
357 일요일 아침  민경대 1349 03-11 민경대
356 영화감독  민경대 813 03-07 민경대
355 세상은  민경대 1568 03-05 민경대
354 올 여름은 여기  민경대 1807 03-05 민경대
353 Fiona Shaw  민경대 1713 03-05 민경대
352 김은비찬가  민경대 1764 03-05 민경대
351 나의 땅 322평  민경대 1724 03-05 민경대
350 월트 휘트만  민경대 1511 03-05 민경대
349 시극  민경대 1487 03-05 민경대
348 고은 소나무 ko un  민경대 1141 03-05 민경대
347 불륜 :들어야할 강의  민경대 1109 03-05 민경대
346 T.S Eliot as an Imagist  민경대 786 03-05 민경대
345 숲속도서관  민경대 928 03-04 민경대
344 모일 모일 허구로 사는 일  민경대 728 03-03 민경대
343 산속에서 하루밤  민경대 665 03-03 민경대
342 꿈꾸기:내 인생에서 후원자 322명  민경대 1211 02-27 민경대
341 01129701952  민경대 1193 02-27 민경대
340 시 쓰기 중단  민경대 1340 02-27 민경대
339 그 친구  민경대 1261 02-27 민경대
338 강문에서  민경대 2383 02-21 민경대
337 올림픽  민경대 2903 02-21 민경대
336 광시곡 :재생  민경대 1503 02-15 민경대
335 양공주  민경대 801 02-09 민경대
334 회원 특혜  민경대 683 02-09 민경대
333 영매화  민경대 971 02-08 민경대
332 강릉 추위  민경대 909 02-05 민경대
331 보양 어죽을 먹으며  민경대 830 02-01 민경대
330 pay it forward  민경대 706 01-30 민경대
329 장영희 교수님의 수필을 읽고  민경대 760 01-30 민경대
328 5분뒤  민경대 761 01-30 민경대
327 dna art  민경대 756 01-30 민경대
326 ask me anything  민경대 788 01-30 민경대
325 산 속 구름  민경대 687 01-30 민경대
324 오는 봄  민경대 687 01-30 민경대
323 나의 비트코인  민경대 1058 01-29 민경대
322 200달러  민경대 842 01-29 민경대
321 30  민경대 1430 01-06 민경대
320 정초 단상1  민경대 1246 01-02 민경대
319 primrose hill  민경대 1027 01-01 민경대
318 인생은 곡선  민경대 640 01-01 민경대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