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백과 > 가상화폐01

가상화폐01
 
* 특정종교나 정치.사상,이념을 노골적으로 찬양하거나 비방하는 작품은 게재를 금합니다.
* 지극히 개인적 이야기와 다수 회원이 삭제를 요청하는 글은 양해없이 삭제되거나 개인게시판으로 옮겨집니다.
* 저자(시인)에는 아호, 닉네임이 아닌 이름만 기재하셔야 하며,
  아호 등을 사용해 등록자 이름과 저자(시인)의 이름이 달라지면 검색에서 검색이 되지 않습니다.
* 동시에 10만건을 검색합니다. 검색결과가 보이지 않을때는 [다음검색]을 눌러서 확인하십시오,


* 연속하여 3편, 하루 5편을 초과하지 않도록 협조하여 주십시오. 이를 위반하면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글쓴이 : 민경대     날짜 : 18-09-18 05:57     조회 : 270    
    · : 가상화폐01
    · 저자(시인) : 민경대
    · 시집명 : 347-1
    · 출판연도(발표연도) : 2018
    · 출판사명 : 시공장
가상화폐계좌01
Virtual currency account  01

1

N에게
우린 그윽한 서울의 밤이 내리는 시간에
경북궁 불빛에 하루를 지키는 가운데
인생을 차한잔으로 되질할수 있는 T S Eliot의
시 한줄보다 짧은 시간에
"커피 스푼으로 인생을 되질해서 .."
"I have measured out my life with coffee spoons."

시적인 의미들이 백합송이 꽃처럼 포게어 있다
나는 참으로 강한 서울의 포문속에 삶의 인생을
겨울의 마음(Mind of Winter)을 가진
그대 얼굴에서 좁은 미소를 띄우며

To N
We are at the time of the night in Seoul
In the light of the Gyeongbuk Palace
T S Eliot's life can be a cup of tea
In less than a hour
Poetic meanings are poetic like lily blossoms.
I am very strong in the life of Seoul
With the Mind of Winter
I put a small smile on your face


2

아우는 식사도 안하며 시간을 쪼개고 있고
그것이 Gary Snyder의  도끼자루 AXE HANDLE 이건
지팡이 이건 아우의 아내하고 은마를 타고 가고 있고
나는 경복역에서 선릉역 1번 출구까지 가고 있었지
가상 화폐 보다 진한 현실의 박자들이
123456123456을 외치며 선을 그리고 있엇지
박자를 맞추며 그냥 그 순간을 지우며 다시 재생되어
그것이 NILS의 음악처럼 경쾌한 음악으로
Shine Silently 가 흐른다
음악기 3분 52 초 동안의 만남속에 오가는 대화의 흐름이
북악산 정기를 타고 하늘을 오르고



https://www.youtube.com/watch?v=T9qhi51VPUs


He does not eat, he's breaking his time.
It's Gary Snyder's ax sack AXE HANDLE
The cane is riding his brother's wife and his horse.
I was going from Gyeongbok Station to Seolleung Station Exit 1.
More real money than real money
123456123456.
Just beat the beat and erase the moment and play again
It's as light as NILS music
Shine Silently flows
The flow of conversation in and out of the meeting for 3 minutes and 52 seconds
Arriving in Bukhansan period and ascending the sky
3
순간을 영원처럼 살아서 오면 하고 믿음속에
그의 언어를 액면(Full Price) 그대로
받아 들이고 다시 열심히 123456을 반복하며 절대로
7로는 가지 못하고 뒷꿈치를 들고
 다시 123456123456을 반목하며
나는 가상화폐가 눈을 뜨는 시간에
암호 숫자를 나열하고 있었지

When you come to live a moment like eternity and in faith
His language is Full Price
Accept and repeat 123456 hard and never again
I can not go to 7, I lift my heel
  Again 123456123456
I am at a time when virtual money opens its eyes
I was listing the password numbers.
4


하루가 시작되는 시간에  나의 삶은 가상화폐에 현실을
가을 단풍잎처럼 물들여
Mark Rothko의 그림을 모방하며 오일스틱으로 그리며
나는 SAT TOEFL GRE LSAT ACT 숲에서 영어를 보며
논리적인 사고속에서 산을 내려오고 있었지

At the beginning of the day my life becomes a virtual reality
Fall colored like maple leaves
Imitated Mark Rothko's paintings, painted with oil sticks
I watch English in the SAT TOEFL GRE LSAT ACT forest
I was coming down the mountain in logical thinking.

5

아우는 냄새가 쾌쾌한 쑥을 마당 가운데 멍석위에 태우며
밤하늘의 별을 보지 못하고 지하철역에 붙어 있는
신경림 시인의 시를 읽지 못하며 첨가물에 몸을 동여메고 있었지
동생은 자꾸 눈에 모기향이아닌 쏙냄새를 태우며
그 많던 향기는 다 사라지고 어둠속에 별을 보지 못하고
The pleasant smell of wormwood on the stomach in the middle of the yard
I can not see the stars in the night sky
I could not read poetry poet poetry and I was carrying my body in the additives.
My brother keeps his eyes on his eyes.
Many of these scents are gone, and the stars are not seen in the dark


5

가상화폐보 현실도 아닌 바다속에서 산호초의 그림만을 만지며
얼굴에는 미소가 사리지고 현실의 검은 그림자만이
Mark Rothko그림속에 검은 연기 검은 그림자를 따라가고 있었지
나는 국화꽃 향기에 가을 향기 느끼며  어제는 행복한 지수가

오르고 가상화폐 얼굴에는 광화문 세종대왕의 지폐가 안도의 한숨(the sigh of relief)
을 쉬고 있었지

In the sea of virtual money, not only in reality, but in the sea, touching only the pictures of coral reefs
There is a smile on the face and only the black shadow of reality
Mark Rothko followed the black smoke black shadow in the picture
I feel the fragrance of chrysanthemum flower fragrance and yell

Gwanghwamun The face of King Sejong the Great is the sigh of relief,
I was resting.


https://www.youtube.com/watch?v=V0_0YBxL_pk


작품 검색   
번호 제목 저자 조회수 등록일 글쓴이
448 Think, Check, Submit  민경대 576 12-24 민경대
447 세상은 깊다  민경대 578 12-24 민경대
446 2018년도 크리스마스 밤  민경대 475 12-24 민경대
445 지구가 나에겐 낭만이야*The earth is romantic for me*地球…  황남용*Hwang,Namnyong*ファンナムヨン 1711 12-23 황남용
444 대통령  민경대 1066 12-21 민경대
443 김형석교수님  민경대 154 12-21 민경대
442 세계방송통신대학교  민경대 984 12-20 민경대
441 시속에 나의 시는 잠든다  민경대 728 12-14 민경대
440 Poem도 무엇도 아닌 것이 나를 울린다  민경대 380 12-14 민경대
439 금물인 베팅  민경대 160 12-14 민경대
438 전화차단 01  민경대 150 12-14 민경대
437 이영지 「늘어나는 나날」  2018 678 12-10 李英芝
436 움직임  민경대 2368 12-07 민경대
435 Greece Cup  민경대 1511 12-06 민경대
434 비가 내린다  민경대 1184 12-04 민경대
433 하루가 간다  민경대 1509 12-03 민경대
432 메모권  민경대 1466 12-03 민경대
431 고이연영상시집  민경대 771 11-30 민경대
430 10년만에 다시 시전집내기  민경대 741 11-30 민경대
429 11월 마지막날 금요일 아침 2018년도  민경대 896 11-30 민경대
428 두독자를 위하여(강,이)  민경대 1296 11-29 민경대
427 조약돌 같은인생*MY LIFE RESEMBLES A PEBBLE*小石(こいし)…  황남용*HWANG, NAMNYONG*ファンナムヨン 1526 11-26 황남용
426 바람이쓸고간 자리  민경대 1283 11-14 민경대
425 행복지수  민경대 613 11-10 민경대
424 참패 01  민경대 522 11-07 민경대
423 후암주방에서  민경대 358 10-31 민경대
422 언어는 생명보다 소중한 무기  민경대 545 10-31 민경대
421 한밤중에  민경대 423 10-30 민경대
420 영상00001  민경대 396 10-25 민경대
419 신앙으로 가는길  민경대 721 09-30 민경대
418 그림자 규제  민경대 151 09-28 민경대
417 고갈되다  민경대 207 09-28 민경대
416 경포에서1  민경대 185 09-25 민경대
415 추석전달  민경대 236 09-23 민경대
414 가상화폐01  민경대 271 09-18 민경대
413 초가을의 기도 (1)  민경대 274 09-16 민경대
412 출발점  민경대 307 08-27 민경대
411 생일 혹은그냥 하나의 접들  민경대 291 08-27 민경대
410 기가지니 01  민경대 170 08-25 민경대
409 솔릭 SOULIK  민경대 108 08-24 민경대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