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백과 > 민들레 꽃

민들레 꽃
 
동시에 너무 여러편의 작품을 올리는 일이 없도록 합시다.
* 특정종교나 정치.사상,이념을 노골적으로 찬양하거나 비방하는 작품은 게재를 금합니다.
* 지극히 개인적 이야기와 다수 회원이 삭제를 요청하는 글은 양해없이 삭제되거나 개인게시판으로 옮겨집니다.
* 저자(시인)에는 아호, 닉네임이 아닌 이름만 기재하셔야 하며,
  아호 등을 사용해 등록자 이름과 저자(시인)의 이름이 달라지면 검색에서 검색이 되지 않습니다.
* 동시에 10만건을 검색합니다. 검색결과가 보이지 않을때는 [다음검색]을 눌러서 확인하십시오,

 
    · 글쓴이 : 박인걸     날짜 : 19-03-15 09:06     조회 : 53    
    · : 민들레 꽃
    · 저자(시인) : 박인걸
    · 시집명 :
    · 출판연도(발표연도) : 2019.3.15
    · 출판사명 :
민들레 꽃

오직 자유로운 영혼(靈魂)으로​
작은 홀씨가 바람결에 날려
아시아 대륙을 넘어 유럽 땅
그리스 산골에 민들레꽃 곱게 피었다.

고산(高山)수도원 뜰 앞에는
이월 아침인데도 밝게 웃으며
동양(東洋)서 온 나그네를
고운 수녀님처럼 맞이한다.

언제나 낮은 곳을 찾아
겸손과 온유함으로 자신을 가꾸고
들풀들과 한 몸이 되어
조화(調和)로운 세상을 만든다.

갈아엎거나 짓밟히어도
결코 포기(暴棄)하지 않고
바람과 햇빛이 닿은 곳이면
자신의 영역(領域)을 만든다.

다투거나 들레지도 않으며
비겁하거나 굴하지도 않으면서
오로지 선명(鮮明)한 자기 색깔로
당당(堂堂)한 등불 같은 꽃이여!


작품 검색   
번호 제목 저자 조회수 등록일 글쓴이
습작,초고.퇴고 중인 작품은 이곳에 올리지 마십시오  ... 2555 06-18 운영자
시 등록을 위한 안내 (25)   571177 04-11 운영자
141160 미소는 사랑  김덕성 8 06:47 김덕성
141159  곽상희 5 01:12 곽상희
141158 일침 - 미래의 경고  임영준 17 00:50 임영준
141157 봄맞이  오보영 23 03-18 오보영
141156 사랑의 인장 / 석란,허용회  허용회 19 03-18 허용회
141155 함부로 말하지 말라 / 박얼서  박얼서 26 03-18 박얼서
141154 시내버스 정류장 / 박얼서  박얼서 18 03-18 박얼서
141153 12월의 산책  윤의섭 15 03-18 미산
141152 옛사랑, 우수 무렵  정진용 18 03-18 정진용
141151 노산객(老山客)  박인걸 31 03-18 박인걸
141150 삼월의 축복  김덕성 105 03-18 김덕성
141149 백치놀이는 끝  이은경 27 03-18 이은경
141148 나리나리 개나리 - 아람풍경소리  임영준 40 03-18 임영준
141147 호반의 추억 2  문재학 21 03-17 문재학
141146 새 生命의 봄  윤 갑수 47 03-17 초월
141145 태양(太陽)  박인걸 36 03-17 박인걸
141144 억새밭 - 스토리문학관  임영준 51 03-17 임영준
141143 도둑 고양이 / 박얼서  박얼서 24 03-17 박얼서
141142 저답지 못한 것들 / 박얼서  박얼서 22 03-17 박얼서
141141 차 한 잔의 사랑  김덕성 107 03-17 김덕성
141140 어느 여권 신장자의 실상  이은경 28 03-17 이은경
141139 은파의 메아리 --행복 (ms) (2)  은파 오애숙 50 03-17 오애숙
141138 그리움의 음표  김은식 25 03-16 김은식
141137 봄이로구나  윤 갑수 66 03-16 초월
141136 은파의 메아리 (ms)  은파 오애숙 60 03-16 오애숙
141135 은파의 메아리 (ms) (1)  은파 오애숙 58 03-16 오애숙
141134 정말로 두려워 마시어요 이영지  이영지 20 03-16 李英芝
141133 첫사랑 화폭 이영지  이영지 19 03-16 李英芝
141132 그렇게 스친 인연 / 박얼서  박얼서 37 03-16 박얼서
141131 징검돌 / 박얼서  박얼서 21 03-16 박얼서
141130 봄의 왈츠  靑山 손병흥 231 03-16 손병흥
141129 춘일(春日)  박인걸 37 03-16 박인걸
141128 3월 눈春雪  오보영 26 03-16 오보영
141127 2019년월 16일봄 비 온뒤 새벽  이은경 44 03-16 이은경
141126 새봄의 숨결  김덕성 134 03-16 김덕성
141125 비닐봉지  성백군 28 03-16 성백군
141124 바람의 말씀  성백군 27 03-16 성백군
141123 진달래 필 때가 되면 (4)  은파 오애숙 87 03-16 오애숙
141122 춘삼월 속에  은파 오애숙 102 03-15 오애숙
141121 세월 유감 - 네이버블로그  임영준 83 03-15 임영준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