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백과 > 오늘 아침

오늘 아침
 
동시에 너무 여러편의 작품을 올리는 일이 없도록 합시다.
* 특정종교나 정치.사상,이념을 노골적으로 찬양하거나 비방하는 작품은 게재를 금합니다.
* 지극히 개인적 이야기와 다수 회원이 삭제를 요청하는 글은 양해없이 삭제되거나 개인게시판으로 옮겨집니다.
* 저자(시인)에는 아호, 닉네임이 아닌 이름만 기재하셔야 하며,
  아호 등을 사용해 등록자 이름과 저자(시인)의 이름이 달라지면 검색에서 검색이 되지 않습니다.
* 동시에 10만건을 검색합니다. 검색결과가 보이지 않을때는 [다음검색]을 눌러서 확인하십시오,

 
    · 글쓴이 : 김덕성     날짜 : 19-04-21 13:58     조회 : 113    
    · : 오늘 아침
    · 저자(시인) : 김덕성
    · 시집명 :
    · 출판연도(발표연도) : 2019. 4. 21.
    · 출판사명 :
오늘 아침 / 정심 김덕성



오늘 아침 빗방울이
나무에 내려와 앉았습니다

내려 앉아
생기를 얻어 마침내 미소를 띠우며
푸른빛이 빛나기 시작합니다

저것 보세요
봄비를 먹으며
파릇파릇 생기를 얻어
다시 살아나고 있지 않습니까?

지금 대지위에
생명을 얻은 나뭇가지들 함께
기쁜 소식을 전하는 비가 내립니다
부활주일 아침
“예수님! 다시 사셨습니다.”고


작품 검색   
번호 제목 저자 조회수 등록일 글쓴이
이 페이지에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검색]이 보이지 않을 때까지 아래 [다음검색]을 눌러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