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백과 > 오월 은혜

오월 은혜
 
동시에 너무 여러편의 작품을 올리는 일이 없도록 합시다.
* 특정종교나 정치.사상,이념을 노골적으로 찬양하거나 비방하는 작품은 게재를 금합니다.
* 지극히 개인적 이야기와 다수 회원이 삭제를 요청하는 글은 양해없이 삭제되거나 개인게시판으로 옮겨집니다.
* 저자(시인)에는 아호, 닉네임이 아닌 이름만 기재하셔야 하며,
  아호 등을 사용해 등록자 이름과 저자(시인)의 이름이 달라지면 검색에서 검색이 되지 않습니다.
* 동시에 10만건을 검색합니다. 검색결과가 보이지 않을때는 [다음검색]을 눌러서 확인하십시오,

 
    · 글쓴이 : 박인걸     날짜 : 19-05-18 08:38     조회 : 47    
    · : 오월 은혜
    · 저자(시인) : 박인걸
    · 시집명 :
    · 출판연도(발표연도) : 2019.5.18
    · 출판사명 :
오월 은혜

온 산야(山野)가
싱그럽게 도배를 하고
도시까지 풀내음 질퍽한
가슴 벅찬 아침이다.

개구리 맹꽁이들이
멀리 도망친 도시이지만
오월의 푸른 파도(波濤)는
골목까지 출렁거린다.

다홍(多紅)빛 꽃들이 떠난
신록이 우거진 숲에는
순백(純白)아카시아 꽃이
열기를 가라앉히고 있다. 

성스럽게 자라는
파란 새순들 위로
하늘은 성수(聖水)를 뿌려
축복(祝福)의 세례를 주고

낡은 것은 하나 없고
새것들로 충만(充滿)한
신(神)의 속성(屬性)이 가득한
오월은 은혜가 충만하다.
2019.5.17


작품 검색   
번호 제목 저자 조회수 등록일 글쓴이
습작,초고.퇴고 중인 작품은 이곳에 올리지 마십시오  ... 3034 06-18 운영자
시 등록을 위한 안내 (25)   572028 04-11 운영자
142301 안부  이성두 16 19:24 이성두
142300 영원 그 안에/김용호  김용호 8 18:03 김용호
142299 만날 때 와 헤어질 때/김용호  김용호 6 18:02 김용호
142298 봉선화의 반달에 실어놓은 초승달의 마음이었음을 알게된 날…  정세일 15 06:49 정세일
142297 유월 사랑 비  김덕성 56 05:37 김덕성
142296 내 사랑 그대여!  이은경(일해윤) 33 03:48 이은경
142295 휴식(休息)  박인걸 38 06-15 박인걸
142294 탐석과 수석의 미학  박종영 20 06-15 옥매산
142293 Kendra Vallone  민경대 19 06-15 민경대
142292 Kendra Vallone  민경대 17 06-15 민경대
142291 잡초를 보면서  김덕성 74 06-15 김덕성
142290 긴 기다림에도 빛남을 잃어버리지 않습니다. 당신의 마음에…  정세일 14 06-15 정세일
142289 18 hole round  민경대 19 06-15 민경대
142288 없어진 시들을 위하여  이은경(일해유) 21 06-15 이은경
142287 2019년 6월 15일 곤지암 역 (1)  민경대 17 06-15 민경대
142286 연기된 재판  민경대 18 06-15 민경대
142285 명사십리에/김용호  김용호 16 06-15 김용호
142284 접시꽃을 바라보며/김용호  김용호 17 06-15 김용호
142283 구름  송정숙 13 06-14 송정숙
142282  송정숙 14 06-14 송정숙
142281 유월 어느 날  송정숙 24 06-14 송정숙
142280  백원기 23 06-14 백원기
142279 잠 못 이루는 밤에 대하여  홍수희 29 06-14 홍수희
142278 된 소나기  박인걸 33 06-14 박인걸
142277 시/자작나무 사이로 핀 꽃 외 2편 [[MS]] (2)  은파 오애숙 61 06-14 오애숙
142276 자작나무 사이로 피어나는 그리움 (1)  은파 오애숙 68 06-14 오애숙
142275 유월 산길에서  김덕성 70 06-14 김덕성
142274 노을을 보면/김용호  김용호 23 06-14 김용호
142273 꽃밭에서/김용호  김용호 23 06-14 김용호
142272 별빛이면 천년의 의미를 다시 쓸 수 있는  정세일 17 06-14 정세일
142271 여름사랑 - 고양문학  임영준 24 06-14 임영준
142270 진달래꽃 피던 날/김용호  김용호 24 06-13 김용호
142269 능소화의 미소는/김용호  김용호 23 06-13 김용호
142268 소리는 신호다  이대준 30 06-13 이대준
142267 한 여름 밤의 추억  박인걸 63 06-13 박인걸
142266 아름다운 계절  김덕성 87 06-13 김덕성
142265 아무것도 가지지 않은 나뭇잎 같은 가을입니다 당신의 마음…  정세일 27 06-13 정세일
142264 6월의 시 - 한국디지탈도서관  임영준 44 06-13 임영준
142263 히말라야시다 푸른 압술  이은경( 알해윤) 30 06-13 이은경
142262 하늘도 맨 날 맨 날 떳떳하지 않아 / 남시호  남시호 35 06-12 남시호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