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백과 > 라일락 피어나는 계절---[KKK],[MS]

라일락 피어나는 계절---[KKK],[MS]
 
* 특정종교나 정치.사상,이념을 노골적으로 찬양하거나 비방하는 작품은 게재를 금합니다.
* 지극히 개인적 이야기와 다수 회원이 삭제를 요청하는 글은 양해없이 삭제되거나 개인게시판으로 옮겨집니다.
* 저자(시인)에는 아호, 닉네임이 아닌 이름만 기재하셔야 하며,
  아호 등을 사용해 등록자 이름과 저자(시인)의 이름이 달라지면 검색에서 검색이 되지 않습니다.
* 동시에 10만건을 검색합니다. 검색결과가 보이지 않을때는 [다음검색]을 눌러서 확인하십시오,


* 연속하여 3편, 하루 5편을 초과하지 않도록 협조하여 주십시오. 이를 위반하면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글쓴이 : 오애숙     날짜 : 19-05-22 02:38     조회 : 154    
    · : 라일락 피어나는 계절---[KKK],[MS]
    · 저자(시인) : 은파 오애숙
    · 시집명 : *http://kwaus.org/asoh/asOh *
    · 출판연도(발표연도) : *
    · 출판사명 : *

라일락 피어나는 계절 /은파 오애숙

사랑이 내게 오려는가 자카난다 연보랏빛 향그럼
물결치며 스미는 이마음에 행복이 너울너울 춤추며
학창시절 나일락꽃 향내음 가슴에 물결쳐 오는 건

젊은 날의 그 그리움이 가슴으로 몰려들고 있기에
5월의 고운햇살 담아서 옛시인의 노래 부르고 있어
추억의 나래 펴 보고픈 충동 중년 지나서야 온 병

이역만리 타향 고국 생각 가슴앓이로 등에 이고 
그리움 목울음 되는 맘 보랏빛 꽃비 흩날릴 때 되면
가로수에 열아홉 생머리 순정어린 소녀 흩날린다

오애숙   19-05-22 03:42
시 쓰는 분들 위해 일사천리로 써
내려가다 보면 연이 길어 질 때 독자 위해
곁가지 쳐서 연을 줄이는 방법 소개 합니다

이 번 시는 쓸 때 일사천리로 써 내려가며서
머릿속에 글자를 잘 계산하여 시를 쓴거라
연을 합치는 데 순조롭게 된 시라 싶습니다 

6연으로 쓴 시이기에, 일사천리로 수정없이
쓴시라 읽히기는 더 쉬울 수 있으나 6연이라
장시는 눈의 피로함 있어 퇴고 해 보았습니다
오애숙   19-05-22 03:42
보랏빛 향기 자욱할 때면/은파 오애숙

사랑이 내게 오려는가
자카란다 연보랏빛 향그럼
물결치며 스미는 이마음

행복이 너울너울 춤추며
학창시절 나일락꽃 향내음
가슴에 물결쳐 오는 건

젊은 날의 그 그리움이
가슴으로 몰려들고 있기에
5월의 고운햇살 담아서

옛시인의 노래 부르며
추억의 나래 펴 보픈 충동
중년이 지나서야 오는 병

이역만리 타향 고국 생각
가슴에 안고 등에 이고 사네
그리움 목울음 되고 있어

아~ 보랏빛 자카란다 꽃비
가로수 위에 열아홉 생머리의
순정어린 소녀가 흩날린다
오애숙   19-05-22 03:41
초고를 확인 해 보니 6연으로 되어 있어 2연씩 해 3연을 만듭니다.
===========================================

보랏빛 향기 자욱할 때면(초고)/은파 오애숙

사랑이 내게 오려는가
자카란다 연보랏빛 향그럼
물결치며 스미는 이마음

행복이 너울너울 춤추며
학창시절 나일락꽃 향내음
가슴에 물결쳐 오는 건
================
1연과 2연을 합칩니다.이 때 주의 할 점은 중복된 시어 다른 시어로
교체를 원칙으로 퇴고해야하며 매끄럽게 문장을 만들어 가야 합니다.

==>
사랑이 내게 오려는가 자카란다 연보랏빛 향그럼
물결치며 스미는 이마음에 행복이 너울너울 춤추며
학창시절 나일락꽃 향내음 가슴에 물결쳐 오는 건

===============================

다행히 일사처리로 썼지만 별 무리 없이 [2행 중간에]
[에]를 연결 고리로 하여 보았습니다.사실 사입하지
않아도 별 무리 없으나 구조상을 위해 집어 넣었지요.
오애숙   19-05-22 03:40
젊은 날의 그 그리움이
가슴으로 몰려들고 있기에
5월의 고운햇살 담아서

옛시인의 노래 부르며
추억의 나래 펴 보픈 충동
중년이 지나서야 오는 병
==================
3연과 4연 역시 같은 방법으로 합치면 됩니다.
===>
젊은 날의 그 그리움이 가슴으로 몰려들고 있기에
5월의 고운햇살 담아서 옛시인의 노래 부르고 있어
추억의 나래 펴 보고픈 충동 중년 지나서야 온 병
==================================

2행에서 [부르고 있어]로 수정 되었습니다

단어 오타=>[보고픈]으로 수정 되면서 [중년이 지나서애
오는 병]=>[보고픈 충동 중년 지나서야 온 병]으로 수정 됨
오애숙   19-05-22 03:37
5연 6연 역시나 동일한 방법으로 퇴고했습니다.
===============================

이역만리 타향 고국 생각 가슴앓이로 등에 이고 
그리움 목울음 되는 맘 보랏빛 꽃비 흩날릴 때 되면
가로수에 열아홉 생머리 순정어린 소녀 흩날린다
===================================

일년에 [가슴에 안고]를 [가슴앓이]로 수정하였고
[목울음 되고 있어]를=>[목울음 되는 맘에서 ]수정
[생머리의][소녀가]=> [의,가]조사를 생략해 수정합

작품 검색   
번호 제목 저자 조회수 등록일 글쓴이
습작,초고.퇴고 중인 작품은 이곳에 올리지 마십시오  ... 3998 06-18 운영자
시 등록을 위한 안내 (25)   573360 04-11 운영자
143247 사랑의 강에  김덕성 40 04:40 김덕성
143246 검정새를 바라보는 13가지 눈  민경대 12 03:47 민경대
143245 Bob Dylan  민경대 16 01:38 민경대
143244 협상도아닌협상  민경대 18 09-16 민경대
143243 잔나비 네 마리  김동기 19 09-16 김동기
143242 나의 시 올립니다  김동기 20 09-16 김동기
143241 가을 어느 날  은파 오애숙 57 09-16 오애숙
143240 이가을  은파 오애숙 49 09-16 오애숙
143239 입술 타령  백원기 20 09-16 백원기
143238 이름 없는 꽃  한문석 33 09-16 한문석
143237 정용진 시인 제4회 동주 문학 해외 특별상 수상  정용진 20 09-16 정용진
143236 I shall be released  민경대 24 09-16 민경대
143235 아사달  윤의섭 18 09-16 미산
143234 죽도록 사랑해서 - feel in touch  임영준 23 09-16 임영준
143233 상처(傷處)  박인걸 24 09-16 박인걸
143232 새벽비의 애상  김덕성 66 09-16 김덕성
143231 아 이가을에 피어날 한 송이 시여  은파 오애숙 77 09-16 오애숙
143230 어느 가을밤  은파 오애숙 91 09-16 오애숙
143229 핑크뮬리 연가 (1)  은파 오애숙 87 09-16 오애숙
143228 고향 이영지  이영지 40 09-15 李英芝
143227 아주 정성드린 시 한편01  민경대 50 09-15 민경대
143226 아주 정성드린 시 한편  민경대 44 09-15 민경대
143225 the price of a poem  민경대 52 09-15 민경대
143224 가을 계곡물  오보영 133 09-14 오보영
143223 환혼의 느낌  박인걸 142 09-14 박인걸
143222 자 우리  은파 오애숙 160 09-14 오애숙
143221 강강술래  은파 오애숙 170 09-14 오애숙
143220 경마  민경대 108 09-14 민경대
143219 이 시대의 정의는 - 스토리문학관  임영준 120 09-14 임영준
143218 사랑은 흐른다  김덕성 171 09-14 김덕성
143217 빗소리, 그 무언의 갈채  박종영 176 09-13 옥매산
143216 가을 소나타  (宵火)고은영 159 09-13 고은영
143215 가을 정거장  (宵火)고은영 147 09-13 고은영
143214 흔들리는 계절  (宵火)고은영 143 09-13 고은영
143213 내 빽은 없다  민경대 171 09-13 민경대
143212 달빛 아래 (1)  은파 오애숙 214 09-13 오애숙
143211 한가위-------[[ms]]  은파 오애숙 223 09-13 오애숙
143210 추석秋夕  은파 오애숙 215 09-13 오애숙
143209 내가 이 순간에 할 수 있는 일은  민경대 132 09-13 민경대
143208 다시 서울간 이유  민경대 91 09-13 민경대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