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백과 > 어느 시인의 정원 6---(m.s)

어느 시인의 정원 6---(m.s)
 
동시에 너무 여러편의 작품을 올리는 일이 없도록 합시다.
* 특정종교나 정치.사상,이념을 노골적으로 찬양하거나 비방하는 작품은 게재를 금합니다.
* 지극히 개인적 이야기와 다수 회원이 삭제를 요청하는 글은 양해없이 삭제되거나 개인게시판으로 옮겨집니다.
* 저자(시인)에는 아호, 닉네임이 아닌 이름만 기재하셔야 하며,
  아호 등을 사용해 등록자 이름과 저자(시인)의 이름이 달라지면 검색에서 검색이 되지 않습니다.
* 동시에 10만건을 검색합니다. 검색결과가 보이지 않을때는 [다음검색]을 눌러서 확인하십시오,

 
    · 글쓴이 : 오애숙     날짜 : 19-05-23 02:22     조회 : 115    
    · : 어느 시인의 정원 6---(m.s)
    · 저자(시인) : 은파 오애숙
    · 시집명 : *http://kwaus.org/asoh/asOh *
    · 출판연도(발표연도) : *
    · 출판사명 : *
어느 시인의 정원 6

                                                              은파 오애숙



어느 시인의 소박한 정원에는
병마와 싸우며 아름답고 고운 시어
날개 잡아 곰삭혀 품어 낸 신의 은총에
향기로 핀 독특한 생그런 축복의 나래
기쁨의 향연 펼쳐진 시의 향기입니다

5월의 한 점의 점은 선 되었고
청람색의 물감은 천사 나팔로 미세먼지
삼켜버린 나래가 꽃마차의 행진속에서
우렁찬 하모니의 시향이 색체로 피어나
몽실몽실 꽃구름 물결로 그림 그립니다

어느새 창공속에 한마리의 새가
푸른 시의 바다로 들어가 푸르런 물결속에
희망의 돛 달아 시어 저어 가슴에 그릴 때
하늘빛 향기로 피어 신의 궁정에 입성하려
시 한 송이 받치고자 삶의 향기 휘날립니다

인생사 삶의 여울목의 파장속에
구비구비 열 두 구비 마다 동행하신 그 은혜
희로애락의 춤사위 곰삭힌 마음 발효 시키어
반짝이는 윤슬 고귀한 삶속 은혜의 향기롬에
한 송이 빚고자 구릿빛 진주방울 맺혀갑니다

오애숙   19-05-23 02:38
[시작노트]

은영숙 시인께 댓글로 보내글 입니다
=====================

병마와 싸우시면서도
아름답고 고운 시어 날개 잡아
가슴에 곰삭이어 품어 내신 시의 향기
신의 은총의 향기가 생기가 되어
축복의 나래 펼친 기쁨의 향연

5월 속에 *청람색의 물감
천사의 나팔로 미세먼지 삼킨 나래로
시인의 정원에선 꽃마차의 행진 빰빠라 빰빠
우렁찬 하모니의 시향이 저마다의 색체가지고서
몽실몽실 피어나는 물결로 그림 그릴 때

어느새 창공속에 한마리 새 되어
푸른 하늘, 시의 바다로 첨버덩 들어가
푸르런 물결 희망의 돛달고 시 저어 가는 모습 그리며
우리의 낙원 신의 궁정에 입성하여 내님 품에
시 한 송이 받치고자 삶을 노래합니다

인생사 삶의 여울목에서
부딪히는 구비구비 마다 동행하신 은혜의 향그럼
가슴에 슬어 희로애락의 춤사위로 아름드리 빚어내렵니다
삶의 향기, 오늘도 주신 고귀한 삶으로 내님의  은혜 향그럼속에
이생의 꽃내음을 모아모아
==================

위의 댓글을 다시 [어느 시인의 정원6]로 시 한 송이 빚어 올려 봅니다.

*[청람색 물감]
은영숙시인의 시 [바람의 심술, 그리고] 의 본문 중 [청람색 물감] 차용함
     
오애숙   19-05-23 03:19

어느 시인의 정원 (퇴고1)/은파 오애숙


어느 시인의 소박한 정원에서는
병마와 싸우시면서도 아름답고 고운 시어
날개 잡아 가슴에 곰삭이어 품어 내는 시의 향기
신의 은총의 향그러움으로 피어난 그녀만의 독특한 생기
축복의 나래가 기쁨의 향연 되어 펼쳐집니다

5월 속에 한 점의 점은 선이 되었고
청람색의 물감은 천사의 나팔로 미세먼지 삼켜버린 나래로
시인의 정원에선 꽃마차의 행진속에 빰빠라 빰빠라 밤빠
우렁찬 하모니의 시향 되어 저마다의 색체 가지고
몽실몽실 피어나는 물결로 그림 그립니다

어느새 그녀는 창공속에 한마리 새 되어
푸른 시의 바다로 첨버덩 들어가 푸르런 물결 너울너울
희망의 돛 달고 시를 저어 가슴으로 그리는 심연 속에서
하늘빛 향기로 피어올라 우리의 낙원 신의 궁정에 입성하려
그님 품에 시 한 송이 받치고자 삶을 노래합니다

인생사 삶의 여울목에서 부딪히는
구비구비 열 두 구비 마다 동행하신 은혜의 향그럼
가슴에 슬어 삭이어낸 희로애락의 춤사위 윤슬 되어 아름드리
반짝이는 삶의 향기 오늘도 주신 고귀한 삶 내님의 은혜 향그럼속에
이생의 꽃내음 모아 빚으려 구릿빛 진주방울 맺혀가네요

작품 검색   
번호 제목 저자 조회수 등록일 글쓴이
습작,초고.퇴고 중인 작품은 이곳에 올리지 마십시오  ... 3124 06-18 운영자
시 등록을 위한 안내 (25)   572172 04-11 운영자
142397 수촌리 대롱옥  손상호(우호) 3 16:12 손우호
142396 흐르는 그리움  김덕성 51 06:57 김덕성
142395 들꽃  박인걸 28 06:33 박인걸
142394 시마르트스 이론  이은경(일해윤) 23 03:41 이은경
142393 실비아 , 실비아!  이은경(일해윤) 20 03:11 이은경
142392 이 늦봄의 기도  이은경(일해윤) 19 03:05 이은경
142391 여름 그대 - 구름바다의 이야기  임영준 26 06-25 임영준
142390 순간을 산다  이남일 30 06-25 이남일
142389 표충사(재악산)  목필균 22 06-25 목필균
142388 비비 이영지  이영지 15 06-25 李英芝
142387 정말로 이영지  이영지 13 06-25 李英芝
142386 아가야 이영지  이영지 18 06-25 李英芝
142385 풍경  송정숙 32 06-25 송정숙
142384 커피2  송정숙 25 06-25 송정숙
142383 오늘도 하루를 잘 보낸 그대에게  송정숙 28 06-25 송정숙
142382 그 해 6.25  박인걸 34 06-25 박인걸
142381 환희의 계절  김덕성 65 06-25 김덕성
142380 소설0001  민경대 17 06-25 민경대
142379 각시 붓꽃  이은경(일해윤) 25 06-25 이은경
142378 다시 일어서는 너를 위하여  홍수희 34 06-24 홍수희
142377 반구(頒鳩)의 울음  박인걸 37 06-24 박인걸
142376 유월의 핀 들꽃  김덕성 87 06-24 김덕성
142375 7월의 노래 - feel in touch  임영준 47 06-23 임영준
142374 봉원사(삼각산)  목필균 25 06-23 목필균
142373 미술전시 7회  민경대 28 06-23 민경대
142372 하나의 기억  박종영 32 06-23 옥매산
142371 시들이 모이는 곳  돌샘/이길옥 38 06-23 이길옥
142370 유월의 숲 이영지  이영지 29 06-23 李英芝
142369 유월의 노오란들꽃 금식 기도 이영지  이영지 32 06-23 李英芝
142368 그 모든 괴로움을 또 다시  이은경(일해윤) 37 06-23 이은경
142367 당신 때문에  김덕성 76 06-23 김덕성
142366 푸른 추억  송정숙 45 06-23 송정숙
142365 오늘은  송정숙 45 06-23 송정숙
142364 이런 사람  송정숙 45 06-23 송정숙
142363 모란  박인걸 98 06-22 박인걸
142362 가난한 사람  성백군 81 06-22 성백군
142361 어머니  성백군 87 06-22 성백군
142360 2019년 여름 풍경  이은경(일해윤) 87 06-22 이은경
142359 초여름 잎새  김덕성 143 06-22 김덕성
142358 서천여름 일어서다  김한중 70 06-21 김한중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