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백과 > 어느 시인의 정원 6---(m.s)

어느 시인의 정원 6---(m.s)
 
* 특정종교나 정치.사상,이념을 노골적으로 찬양하거나 비방하는 작품은 게재를 금합니다.
* 지극히 개인적 이야기와 다수 회원이 삭제를 요청하는 글은 양해없이 삭제되거나 개인게시판으로 옮겨집니다.
* 저자(시인)에는 아호, 닉네임이 아닌 이름만 기재하셔야 하며,
  아호 등을 사용해 등록자 이름과 저자(시인)의 이름이 달라지면 검색에서 검색이 되지 않습니다.
* 동시에 10만건을 검색합니다. 검색결과가 보이지 않을때는 [다음검색]을 눌러서 확인하십시오,


* 연속하여 3편, 하루 5편을 초과하지 않도록 협조하여 주십시오. 이를 위반하면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글쓴이 : 오애숙     날짜 : 19-05-23 02:22     조회 : 182    
    · : 어느 시인의 정원 6---(m.s)
    · 저자(시인) : 은파 오애숙
    · 시집명 : *http://kwaus.org/asoh/asOh *
    · 출판연도(발표연도) : *
    · 출판사명 : *
어느 시인의 정원 6

                                                              은파 오애숙



어느 시인의 소박한 정원에는
병마와 싸우며 아름답고 고운 시어
날개 잡아 곰삭혀 품어 낸 신의 은총에
향기로 핀 독특한 생그런 축복의 나래
기쁨의 향연 펼쳐진 시의 향기입니다

5월의 한 점의 점은 선 되었고
청람색의 물감은 천사 나팔로 미세먼지
삼켜버린 나래가 꽃마차의 행진속에서
우렁찬 하모니의 시향이 색체로 피어나
몽실몽실 꽃구름 물결로 그림 그립니다

어느새 창공속에 한마리의 새가
푸른 시의 바다로 들어가 푸르런 물결속에
희망의 돛 달아 시어 저어 가슴에 그릴 때
하늘빛 향기로 피어 신의 궁정에 입성하려
시 한 송이 받치고자 삶의 향기 휘날립니다

인생사 삶의 여울목의 파장속에
구비구비 열 두 구비 마다 동행하신 그 은혜
희로애락의 춤사위 곰삭힌 마음 발효 시키어
반짝이는 윤슬 고귀한 삶속 은혜의 향기롬에
한 송이 빚고자 구릿빛 진주방울 맺혀갑니다

오애숙   19-05-23 02:38
[시작노트]

은영숙 시인께 댓글로 보내글 입니다
=====================

병마와 싸우시면서도
아름답고 고운 시어 날개 잡아
가슴에 곰삭이어 품어 내신 시의 향기
신의 은총의 향기가 생기가 되어
축복의 나래 펼친 기쁨의 향연

5월 속에 *청람색의 물감
천사의 나팔로 미세먼지 삼킨 나래로
시인의 정원에선 꽃마차의 행진 빰빠라 빰빠
우렁찬 하모니의 시향이 저마다의 색체가지고서
몽실몽실 피어나는 물결로 그림 그릴 때

어느새 창공속에 한마리 새 되어
푸른 하늘, 시의 바다로 첨버덩 들어가
푸르런 물결 희망의 돛달고 시 저어 가는 모습 그리며
우리의 낙원 신의 궁정에 입성하여 내님 품에
시 한 송이 받치고자 삶을 노래합니다

인생사 삶의 여울목에서
부딪히는 구비구비 마다 동행하신 은혜의 향그럼
가슴에 슬어 희로애락의 춤사위로 아름드리 빚어내렵니다
삶의 향기, 오늘도 주신 고귀한 삶으로 내님의  은혜 향그럼속에
이생의 꽃내음을 모아모아
==================

위의 댓글을 다시 [어느 시인의 정원6]로 시 한 송이 빚어 올려 봅니다.

*[청람색 물감]
은영숙시인의 시 [바람의 심술, 그리고] 의 본문 중 [청람색 물감] 차용함
     
오애숙   19-05-23 03:19

어느 시인의 정원 (퇴고1)/은파 오애숙


어느 시인의 소박한 정원에서는
병마와 싸우시면서도 아름답고 고운 시어
날개 잡아 가슴에 곰삭이어 품어 내는 시의 향기
신의 은총의 향그러움으로 피어난 그녀만의 독특한 생기
축복의 나래가 기쁨의 향연 되어 펼쳐집니다

5월 속에 한 점의 점은 선이 되었고
청람색의 물감은 천사의 나팔로 미세먼지 삼켜버린 나래로
시인의 정원에선 꽃마차의 행진속에 빰빠라 빰빠라 밤빠
우렁찬 하모니의 시향 되어 저마다의 색체 가지고
몽실몽실 피어나는 물결로 그림 그립니다

어느새 그녀는 창공속에 한마리 새 되어
푸른 시의 바다로 첨버덩 들어가 푸르런 물결 너울너울
희망의 돛 달고 시를 저어 가슴으로 그리는 심연 속에서
하늘빛 향기로 피어올라 우리의 낙원 신의 궁정에 입성하려
그님 품에 시 한 송이 받치고자 삶을 노래합니다

인생사 삶의 여울목에서 부딪히는
구비구비 열 두 구비 마다 동행하신 은혜의 향그럼
가슴에 슬어 삭이어낸 희로애락의 춤사위 윤슬 되어 아름드리
반짝이는 삶의 향기 오늘도 주신 고귀한 삶 내님의 은혜 향그럼속에
이생의 꽃내음 모아 빚으려 구릿빛 진주방울 맺혀가네요

작품 검색   
번호 제목 저자 조회수 등록일 글쓴이
습작,초고.퇴고 중인 작품은 이곳에 올리지 마십시오  ... 4332 06-18 운영자
시 등록을 위한 안내 (25)   573851 04-11 운영자
143488 아 인간이란 기계  민경대 53 10-03 민경대
143487 긍정의 꽃 적당히  은파 오애숙 145 10-03 오애숙
143486 사랑한다면 (1)  은파 오애숙 142 10-03 오애숙
143485 활력의 근원 (1)  은파 오애숙 131 10-03 오애숙
143484 연리지 (대변인)  은파 오애숙 133 10-03 오애숙
143483 10월  (宵火)고은영 134 10-03 고은영
143482 누가 낙엽에 대해 묻거들랑  (宵火)고은영 122 10-03 고은영
143481 들국화 연정  (宵火)고은영 120 10-03 고은영
143480 비 내리는 밤  김덕성 116 10-03 김덕성
143479 이 시대의 공정에 - 문학바탕  임영준 116 10-02 임영준
143478 대나무 숲을 거닐다  한문석 158 10-02 한문석
143477 가을애상(哀傷)  박인걸 84 10-02 박인걸
143476 어느 가을 날의 환희  은파 오애숙 140 10-02 오애숙
143475 감사 편지  은파 오애숙 158 10-02 오애숙
143474 도전의 맛  은파 오애숙 148 10-02 오애숙
143473  김백기 54 10-02 김백기
143472 단야  김백기 41 10-02 김백기
143471 천년 향화  김백기 36 10-02 김백기
143470 호남평야  김백기 28 10-02 김백기
143469 청운사  김백기 38 10-02 김백기
143468 야자나무의 기개(氣槪)  성백군 29 10-02 성백군
143467 세상 살기  성백군 42 10-02 성백군
143466 낙하  이은경(일해윤) 43 10-02 이은경
143465 가을 편지 ---[ MS ]  은파 오애숙 145 10-02 오애숙
143464 가로등------[P]  은파 오애숙 136 10-02 오애숙
143463 가로등  김덕성 112 10-02 김덕성
143462 그 떨림으로 강물을 만들고 있습니다. 당신의 마음에도  정세일 44 10-02 정세일
143461 10월령에서 - 한국디지털도서관  임영준 123 10-01 임영준
143460 시월 2  은파 오애숙 144 10-01 오애숙
143459 한국인의 날 축제(LA 한국 장터)  은파 오애숙 128 10-01 오애숙
143458 나뭇잎의 소나타 2  은파 오애숙 129 10-01 오애숙
143457 자연이 그린 명화/강민경  강민경 52 10-01 봄에
143456 모의 고사  민경대 68 10-01 민경대
143455 20190930  민경대 57 10-01 민경대
143454 시월  은파 오애숙 120 10-01 오애숙
143453 그대 올 것 같은 시월  은파 오애숙 107 10-01 오애숙
143452 시월엔  은파 오애숙 112 10-01 오애숙
143451 문 앞에서  이창훈 46 10-01 디오니소스
143450 미움  이창훈 43 10-01 디오니소스
143449 농업 박물관 속 허수아비  이창훈 42 10-01 디오니소스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