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백과 > 봄 편지

봄 편지
 
* 특정종교나 정치.사상,이념을 노골적으로 찬양하거나 비방하는 작품은 게재를 금합니다.
* 지극히 개인적 이야기와 다수 회원이 삭제를 요청하는 글은 양해없이 삭제되거나 개인게시판으로 옮겨집니다.
* 저자(시인)에는 아호, 닉네임이 아닌 이름만 기재하셔야 하며,
  아호 등을 사용해 등록자 이름과 저자(시인)의 이름이 달라지면 검색에서 검색이 되지 않습니다.
* 동시에 10만건을 검색합니다. 검색결과가 보이지 않을때는 [다음검색]을 눌러서 확인하십시오,


* 연속하여 3편, 하루 5편을 초과하지 않도록 협조하여 주십시오. 이를 위반하면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글쓴이 : 성백군     날짜 : 19-05-26 06:46     조회 : 108    
    · : 봄 편지
    · 저자(시인) : 성백군
    · 시집명 :
    · 출판연도(발표연도) : 2018년
    · 출판사명 :
봄 편지 / 성백군


편지가 왔다
주소도 수신자도 없는 편지가
이 산 저 산 앞들 뒷들로 날마다 오더니
우리 집 화단에도 봄을 가득 적어놓았다

바탕체, 돋움체, 굴림체, 궁서체,
모양도 갖가지이고
빨강, 노랑, 보라, 분홍, 하양, 색깔도 천차만별이라
잠시 어질머리가 될 때도 있지만
정신을 차리고 모양과 색을 구별하여 읽어보면
할미꽃, 진달래, 개나리, 산수유, 매화, 동백, 벚꽃……,

주인 없다고 망설이지 마라, 벌 나비 분탕 치고
주소 모른다고 미루지 말라
바람이 눈치채고 제멋대로 끌고 다니면
맞춤법도 띄어쓰기도 엉망이 되고
내용도 조잡한 잡문이 된다

당신이 글쟁이면
머리를 열고 봄의 마음을 적어라
코를 벌름거리며 향기를 맡아보고 심장에다 새겨라
당신이 주인이고
당신이 봄이다
시(詩)다

  887 – 04072018
시산맥 : 추천시


작품 검색   
번호 제목 저자 조회수 등록일 글쓴이
습작,초고.퇴고 중인 작품은 이곳에 올리지 마십시오  ... 4332 06-18 운영자
시 등록을 위한 안내 (25)   573845 04-11 운영자
143512 가을 이야기  성백군 89 10-05 성백군
143511 야자나무의 셈법  성백군 58 10-05 성백군
143510 지금이 행운입니다  박종영 63 10-05 옥매산
143509 선정릉 버드나무  백원기 45 10-05 백원기
143508 아 이가을  은파 오애숙 147 10-05 오애숙
143507 가을비 1  은파 오애숙 138 10-05 오애숙
143506 가을비 2  은파 오애숙 138 10-05 오애숙
143505 가을비 3  은파 오애숙 133 10-05 오애숙
143504 가을비(신호탄)-------[MS] (1)  은파 오애숙 121 10-05 오애숙
143503 소낙비의 여름날 찬란함 꽃의 왕관을 가지고 당신을 기다립…  정세일 49 10-05 정세일
143502 코스모스 꽃길  김덕성 107 10-05 김덕성
143501 가을 나뭇잎  박인걸 80 10-04 박인걸
143500 그대 진실 된 사랑 내게 있어  은파 오애숙 155 10-04 오애숙
143499 불변의 법칙대로  은파 오애숙 142 10-04 오애숙
143498 내 사랑하는 개  이은경( 일해윤) 75 10-04 이은경
143497 가을이 달다  김덕성 164 10-04 김덕성
143496 갈 향기속에서  은파 오애숙 156 10-04 오애숙
143495 별헤는 밤에  은파 오애숙 175 10-04 오애숙
143494 커피 한 잔  신정숙 89 10-04 홍매화
143493 bruce lipton  민경대 60 10-03 민경대
143492 절대 존재 -만산-  이계윤 43 10-03 이계윤
143491 10월 여수旅愁 - 스토리문학관  임영준 107 10-03 임영준
143490 구절초 향그럼 속에 (1)  은파 오애숙 152 10-03 오애숙
143489 사색의 향기  靑山 손병흥 93 10-03 손병흥
143488 아 인간이란 기계  민경대 52 10-03 민경대
143487 긍정의 꽃 적당히  은파 오애숙 145 10-03 오애숙
143486 사랑한다면 (1)  은파 오애숙 142 10-03 오애숙
143485 활력의 근원 (1)  은파 오애숙 130 10-03 오애숙
143484 연리지 (대변인)  은파 오애숙 132 10-03 오애숙
143483 10월  (宵火)고은영 134 10-03 고은영
143482 누가 낙엽에 대해 묻거들랑  (宵火)고은영 121 10-03 고은영
143481 들국화 연정  (宵火)고은영 120 10-03 고은영
143480 비 내리는 밤  김덕성 116 10-03 김덕성
143479 이 시대의 공정에 - 문학바탕  임영준 116 10-02 임영준
143478 대나무 숲을 거닐다  한문석 156 10-02 한문석
143477 가을애상(哀傷)  박인걸 80 10-02 박인걸
143476 어느 가을 날의 환희  은파 오애숙 140 10-02 오애숙
143475 감사 편지  은파 오애숙 157 10-02 오애숙
143474 도전의 맛  은파 오애숙 148 10-02 오애숙
143473  김백기 53 10-02 김백기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