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백과 > 장미의 계절

장미의 계절
 
* 특정종교나 정치.사상,이념을 노골적으로 찬양하거나 비방하는 작품은 게재를 금합니다.
* 지극히 개인적 이야기와 다수 회원이 삭제를 요청하는 글은 양해없이 삭제되거나 개인게시판으로 옮겨집니다.
* 저자(시인)에는 아호, 닉네임이 아닌 이름만 기재하셔야 하며,
  아호 등을 사용해 등록자 이름과 저자(시인)의 이름이 달라지면 검색에서 검색이 되지 않습니다.
* 동시에 10만건을 검색합니다. 검색결과가 보이지 않을때는 [다음검색]을 눌러서 확인하십시오,


* 연속하여 3편, 하루 5편을 초과하지 않도록 협조하여 주십시오. 이를 위반하면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글쓴이 : 오보영     날짜 : 19-05-31 11:28     조회 : 265    
    · : 장미의 계절
    · 저자(시인) : 오보영
    · 시집명 :
    · 출판연도(발표연도) : 2019.5.31
    · 출판사명 :
장미의 계절


                    未松  오  보  영


고운 자태로
발길 모으고

은은한 향기로
마음 이끄는

당신이야말로
진정한

이때
이시절의

표상입니다








작품 검색   
번호 제목 저자 조회수 등록일 글쓴이
습작,초고.퇴고 중인 작품은 이곳에 올리지 마십시오  ... 4332 06-18 운영자
시 등록을 위한 안내 (25)   573851 04-11 운영자
143648 가을비는 그리움  김덕성 130 10-14 김덕성
143647 이슬비 손가락만 닿아도 천사의 노래가 되도록  정세일 53 10-14 정세일
143646 아버지 예찬  靑山 손병흥 156 10-13 손병흥
143645 사랑비 3 - 스토리문학관  임영준 106 10-13 임영준
143644 답변은 확실하게 (1)  은파 오애숙 155 10-13 오애숙
143643 연예인 (1)  은파 오애숙 158 10-13 오애숙
143642 첫사랑의 향연 (1)  은파 오애숙 158 10-13 오애숙
143641 단풍 든 나무를 보면서/강민경 (1)  강민경 73 10-13 봄에
143640 핑크뮬리 꿀타래  김병훈 53 10-13 김병훈
143639 인생과 술  이 성두 47 10-13 이성두
143638 죽부인(竹夫人)  박종영 45 10-13 옥매산
143637 붉은 단풍잎 엽서 바람에 다시 날려 옵니다 당신의 마음에 …  정세일 41 10-13 정세일
143636 짐승草  김동기 73 10-12 김동기
143635 가을의 향기  박인걸 117 10-12 박인걸
143634 10월의 하늘소 지느러미 이영지  이영지 74 10-12 李英芝
143633 가을 파도바람  은파 오애숙 192 10-12 오애숙
143632 승리의 깃발 휘날리리  은파 오애숙 173 10-12 오애숙
143631 오늘 밤  은파 오애숙 174 10-12 오애숙
143630 1990년대초의 사랑  이은경(일해윤) 86 10-12 이은경
143629 부산역전02  민경대 90 10-12 민경대
143628 1990년대의 사랑  이은경(일해윤) 53 10-12 이은경
143627 단풍 든 나무를 보면서  강민경 79 10-12 봄에
143626 1980년대의 사랑  이은경(일해윤) 58 10-12 이은경
143625 부석사 선비화  김백기 62 10-12 김백기
143624 선묘  김백기 58 10-12 김백기
143623 어머니  김백기 59 10-12 김백기
143622 희망 2  김백기 56 10-12 김백기
143621 사랑  김백기 56 10-12 김백기
143620 처음의 향기를 만져주고 있으니까요 그리움의 오랜 기다림…  정세일 192 10-12 정세일
143619 가을의 찬가  김덕성 240 10-12 김덕성
143618 삼구정(三龜亭)에서 3  이제민 272 10-12 이제민
143617 삼구정(三龜亭)에서 2  이제민 256 10-12 이제민
143616 삼구정(三龜亭)에서 1  이제민 269 10-12 이제민
143615 사랑비 2 - 스토리문학관  임영준 343 10-11 임영준
143614 역의 풍경 1,2,3  김동기 310 10-11 김동기
143613 서당골 여울은  한문석 398 10-11 한문석
143612 행복한바이러스 빚어낸 악기 갖고  은파 오애숙 373 10-11 오애숙
143611 자연이 내게 말하는 의미  은파 오애숙 353 10-11 오애숙
143610 석양빛에 물든 꽃 (2)  은파 오애숙 279 10-11 오애숙
143609 11월, 어느 날  김용화1 199 10-11 김용화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