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백과 > 꿈을 보내고 아직도 못 다한 기다림을 보내봅니다 당신의 마음에

꿈을 보내고 아직도 못 다한 기다림을 보내봅니다 당신의 마음에
 
동시에 너무 여러편의 작품을 올리는 일이 없도록 합시다.
* 특정종교나 정치.사상,이념을 노골적으로 찬양하거나 비방하는 작품은 게재를 금합니다.
* 지극히 개인적 이야기와 다수 회원이 삭제를 요청하는 글은 양해없이 삭제되거나 개인게시판으로 옮겨집니다.
* 저자(시인)에는 아호, 닉네임이 아닌 이름만 기재하셔야 하며,
  아호 등을 사용해 등록자 이름과 저자(시인)의 이름이 달라지면 검색에서 검색이 되지 않습니다.
* 동시에 10만건을 검색합니다. 검색결과가 보이지 않을때는 [다음검색]을 눌러서 확인하십시오,

 
    · 글쓴이 : 정세일     날짜 : 19-07-22 04:56     조회 : 101    
    · : 꿈을 보내고 아직도 못 다한 기다림을 보내봅니다 당신의 마음에
    · 저자(시인) : 정세일
    · 시집명 :
    · 출판연도(발표연도) : 2019
    · 출판사명 :
사랑하는 나의 당신이여
당신의 그리움은 다시 안녕하신가요.
그리움의 말함
꽃이 피는 시간에만 볼 수 있는
아침 햇살
마음을 열어야만 생각할 수  있는
별빛의 망대
이슬비는
오래된 사색의 책을 한권 꺼내
빗방울
초록색의 이어짐과 서로의 만남을
삼각형으로 그려
빗변으로 미끄러지는
그리움의 줄다리기
당신의 애태움에서 시작되어
별빛의 끝이
손끝으로 떨림을 다시 만져봅니다
이 그리움의  시작을
그래서 천사들만이 가지고 있는
봄날에  속삭임이면
어쩌면
안개처럼 알 수 없는 언어와 고백들도
처음 사랑
빛이 이렇게 빛나면
오직 생각으로 알 수 있는
당신만의 그리움
고결함은 꽃들의 향기가 되고
꽃들의 언어
꽃들의 습관
꽃들의 행동
꽃들의 절제된 기다림
천년의 중간이면 다시 지나쳐 봅니다
당신의 마음을
사랑하는 당신이여
그래서 아름다운 날에요
그리움의 일어남
아직도 평평하게 정리되지 못한
애태움의 고랑
따듯함과 정겨움
하늘 호수의 물소리가 흐르는 곳
꿈을 보내고 아직도 못 다한 기다림을  보내봅니다  당신의 마음에
사랑하는 나의 당신이여


작품 검색   
번호 제목 저자 조회수 등록일 글쓴이
이 페이지에 게시물이 없습니다.  [다음검색]이 보이지 않을 때까지 아래 [다음검색]을 눌러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