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벽의 힘

홈 > 시 백과 > 시인의 시
시인의 시
 
* 특정 종교나 정치.사상, 이념에 치우친 작품과 다수 회원이 삭제를 요청하는 글은 양해없이 삭제되거나 개인게시판으로 옮겨집니다.
* 저자난에는 이름만 사용해야 하며, 별명이나 아호 등을 사용해 등록자 이름과 저자(시인)의 이름이 달라지면 검색이 되지 않습니다.
* 맞춤법과 오탈자에 주의하시고, 연속하여 3편, 하루에 5편을 초과하지 않도록 협조하여 주십시오. 
* 목록의 등록자 이름에 마우스를 놓고 클릭하시면 해당 등록자가 올린 작품을 한번에 조회할 수 있습니다. 
* 검색시에는 리스트 하단 <다음검색>버튼으로 나머지 검색 결과도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새벽의 힘

옥매산 0 420
저자 : 박종영     시집명 : 미발표
출판(발표)연도 : 2019     출판사 :
새벽의 힘

-박종영

새벽 일어나야 하는 게으름이 잠을 깨운다
잠을 더 청하고 싶지만
일어나야 할 의무의 시간은 아름다운 감옥이다

언제나 새벽 고요함에서 배운
하루의 설계를 기억한다는 것은 생활의 즐거움이다

오늘과 처음 마주하는 거리에 서면
바쁘게 걸어가는 사람들의 분주한 발걸음 소리,
밤의 시련을 이겨낸 거룩한 노동의 시간이 서 있고
질주하는 자동차의 물결과 밀려 오는 파도 같은 소음,

늘 똑 같다고 생각하지만
늘 다르게 시작되는 분주한 하루의 아침이 찬란하다

새로운 생각이 세상 살아가는 길을 터주며
따뜻한 하루의 상상력을 키우라 당부한다

매일 새벽의 힘으로 채워지는 오늘,
신선한 바람 한 움큼 힘을 실어주는 보람이 크다

세상의 모든 진리는
누군가 여러 사람이 모은 새벽의 힘으로
열리는 지혜로운 하루다.
0 Comments
제목 저자(시인)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30 명
  • 오늘 방문자 285 명
  • 어제 방문자 1,064 명
  • 최대 방문자 3,743 명
  • 전체 방문자 5,637,132 명
  • 전체 게시물 175,996 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