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백과 > 가슴을 대어보아야 알 수 있는 이 외로움까지도

가슴을 대어보아야 알 수 있는 이 외로움까지도
 
* 특정종교나 정치.사상,이념을 노골적으로 찬양하거나 비방하는 작품은 게재를 금합니다.
* 지극히 개인적 이야기와 다수 회원이 삭제를 요청하는 글은 양해없이 삭제되거나 개인게시판으로 옮겨집니다.
* 저자(시인)에는 아호, 닉네임이 아닌 이름만 기재하셔야 하며,
  아호 등을 사용해 등록자 이름과 저자(시인)의 이름이 달라지면 검색에서 검색이 되지 않습니다.
* 동시에 10만건을 검색합니다. 검색결과가 보이지 않을때는 [다음검색]을 눌러서 확인하십시오,


* 연속하여 3편, 하루 5편을 초과하지 않도록 협조하여 주십시오. 이를 위반하면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글쓴이 : 정세일     날짜 : 19-10-23 04:32     조회 : 352    
    · : 가슴을 대어보아야 알 수 있는 이 외로움까지도
    · 저자(시인) : 정세일
    · 시집명 :
    · 출판연도(발표연도) : 2019
    · 출판사명 :
사랑하는 나의 당신이여
당신의 그리움은 다시 안녕하신가요.
숲처럼 숨어버린 아름다움
자신을 알 수 없어 들꽃이 되어버린
바람과 별들
밤하늘에 반짝이는
반딧불조차 갈 길을 알 수 없어
다시 등불하나 밝히고 싶은
가을 같은 오솔길
그리고 단풍잎 사랑의
붉은 외로움의 시작
그래서 숲이 되어버린
아침 햇살은 곱게
눈물을 개어 어머니의 무지개 그림을
마음이 먼저 아린
보라색의 울타리를 만들어 놓고
천년이나
당신의 마음에서 기다리고 있었는지 모릅니다.
슬픔과 애통이
밤새 끊이지 않는 기침소리
강물이 되어
사랑하는 당신이여
그래서 물어봅니다.
어머니의 가슴이 얼마나 많은 숲의 안에서
별빛 같은 민들레
노란 풍차를 언덕에 세워
산과 골짜기
어머니의 노래를 하얀 생각에
밝게 보내오고 있는지
들꽃의 중심으로 선을 타고 날아가
그리움의 시간을 가져오면
다듬잇돌에 올려놓아
방망이로 두드려
아름다움의 물방울
쪼갬과 동시에 모아짐을
한번도  끊이지 않고
반복하고 있으신지
이 가을이면 눈물을 만들 수 있도록
숲처럼 숨어버린 또한 나의 마음이여
어머니의 심장소리처럼
가슴을 대어보아야 알 수 있는 이 외로움까지도


작품 검색   
번호 제목 저자 조회수 등록일 글쓴이
습작,초고.퇴고 중인 작품은 이곳에 올리지 마십시오  ... 4521 06-18 운영자
시 등록을 위한 안내 (25)   574159 04-11 운영자
144318 일몰(日沒) 앞에서  김은식 9 19:36 김은식
144317 뜨거운 것이 좋다  고은영 12 19:17 고은영
144316 가난한 추억마저 그리운 비  고은영 7 19:14 고은영
144315 그해 여름  고은영 11 18:43 고은영
144314 그 옛날에  고은영 12 18:30 고은영
144313 비상(飛上)  고은영 13 18:29 고은영
144312 서리꽃  박병금 13 15:41 박병금
144311 고드름  박병금 10 15:38 박병금
144310 친구 생각  이문자 24 09:42 이문자
144309 부메랑  이문자 19 09:40 이문자
144308 Leave the sound of rain  정세일 17 06:56 정세일
144307 가시 - 풍자문학  임영준 20 06:40 임영준
144306 12월의 길섶 /은파  은파 오애숙 24 05:30 오애숙
144305 비 내리는 밤  김덕성 56 04:37 김덕성
144304 가슴 뜨거운 순간  강민경 30 02:17 봄에
144303 초겨울 햇살  오보영 34 11-21 오보영
144302 메시지  송정숙 13 11-21 송정숙
144301 새벽 세시에  송정숙 18 11-21 송정숙
144300 부탁이 하나 있어  이향아 23 11-21 이향아
144299 다듬는다  이향아 16 11-21 이향아
144298 밝은 시력으로  이향아 14 11-21 이향아
144297 독감  김동기 9 11-21 김동기
144296 Crossing countless times like starlight  정세일 16 11-21 정세일
144295 가을 무정 - 문학바탕  임영준 26 11-21 임영준
144294 들꽃 사랑  김덕성 82 11-21 김덕성
144293 쓸쓸한 겨울 정경(情景)  고은영 32 11-20 고은영
144292 유년의 창 그리고 내림굿  고은영 24 11-20 고은영
144291 당신  고은영 36 11-20 고은영
144290 동반자/은파  은파 오애숙 54 11-20 오애숙
144289 12월엔 사랑의 꽃 피우고파요  은파 오애숙 60 11-20 오애숙
144288 12월엔  은파 오애숙 61 11-20 오애숙
144287 오프라 윈프리  민경대 13 11-20 민경대
144286 꼴 값  김해인 18 11-20 김해인
144285 정선 아리랑  김해인 11 11-20 김해인
144284 육미(六味)  김해인 16 11-20 김해인
144283 지금도 그대 위해  은파 오애숙 72 11-20 오애숙
144282 그리움 하나/은파  은파 오애숙 70 11-20 오애숙
144281 갈무리  은파 오애숙 71 11-20 오애숙
144280 겨울비  목필균 17 11-20 목필균
144279 밤, 강물  성백군 17 11-20 성백군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