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백과 > 독에 대하여

독에 대하여
 
* 특정종교나 정치.사상,이념을 노골적으로 찬양하거나 비방하는 작품은 게재를 금합니다.
* 지극히 개인적 이야기와 다수 회원이 삭제를 요청하는 글은 양해없이 삭제되거나 개인게시판으로 옮겨집니다.
* 저자(시인)에는 아호, 닉네임이 아닌 이름만 기재하셔야 하며,
  아호 등을 사용해 등록자 이름과 저자(시인)의 이름이 달라지면 검색에서 검색이 되지 않습니다.
* 동시에 10만건을 검색합니다. 검색결과가 보이지 않을때는 [다음검색]을 눌러서 확인하십시오,


* 연속하여 3편, 하루 5편을 초과하지 않도록 협조하여 주십시오. 이를 위반하면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글쓴이 : 이향아     날짜 : 19-11-22 21:36     조회 : 85    
    · : 독에 대하여
    · 저자(시인) : 이향아
    · 시집명 : 온유에게
    · 출판연도(발표연도) : 2014
    · 출판사명 : 시와시학
독에 대하여/이향아



지네에게는 두 개의 더듬이와 수십 쌍의 발, 이빨에는 무서운 독이 있어서
제 몸의 서른 배나 되는 도마뱀도 겁나지 않는단다
그로 힘을 뽐내고 꼼짝 못하게 휘두르는 독, 나도 가끔 지네가 부럽다

자식이 끼니를 거르고 고집을 부리면서
꺾이지도 흔들리지도 않을 때 
'저 독한 것!' 부모는 한 발 물러난다
다른 사람을 쓰러뜨리고 저 홀로 강한
남을 울리면서 저 홀로 편한
그러나 다 이긴 다음에는 스스로를 죽이는 독

지네는 도마뱀을 잡아먹고 더 독해지고
독해질수록 허기는 빨리 찾아와 그것으로 마침내 저를 말릴 것이다
그것은 화살일까 방패일까 갈수록 독을 지니는 것들이 많아진다

내게도 모르게 독이 올라 있을까
수시로 부푸는 내 몸이 수상하다
수시로 역겨운 내 마음이 수상하다
수상하다,
걸핏하면 섭섭하고 걸핏하면 서러운 내가 수상하다


작품 검색   
번호 제목 저자 조회수 등록일 글쓴이
습작,초고.퇴고 중인 작품은 이곳에 올리지 마십시오  ... 4888 06-18 운영자
시 등록을 위한 안내 (25)   574642 04-11 운영자
144844 겨울이야기 2 - 문학과 사람들  임영준 86 01-08 임영준
144843 장군이 할배  목필균 40 01-08 목필균
144842 Sunflowers look up and wait for the morning sun  정세일 21 01-08 정세일
144841 여수에서  이 성두 44 01-08 이성두
144840 동백꽃 연가  김덕성 132 01-08 김덕성
144839 가을 안개  고은영 74 01-07 고은영
144838 한국정치/은파  은파 오애숙 105 01-07 오애숙
144837 시를 쓰면서/은파 (1)  은파 오애숙 103 01-07 오애숙
144836 봄을 기다리면서  고은영 95 01-07 고은영
144835 그리움을 묻지 말자  고은영 97 01-07 고은영
144834 행복한 슬픔  고은영 83 01-07 고은영
144833 유년의 기억  고은영 81 01-07 고은영
144832 새해엔/은파 (1)  은파 오애숙 110 01-07 오애숙
144831 어둠이 그립습니다  성백군 34 01-07 성백군
144830 벌과의 동거  성백군 30 01-07 성백군
144829 정월 비雨  오보영 43 01-07 오보영
144828 겨울의 하얀 향기  김동기 51 01-07 김동기
144827 길쌈의 노래  은파 오애숙 101 01-07 오애숙
144826 겨울비  은파 오애숙 130 01-07 오애숙
144825 If you first deepen into the thoughts of autumn(먼저 가…  정세일 24 01-07 정세일
144824 겨울 노을은  김덕성 111 01-07 김덕성
144823 겨울이야기 - 문학과 사람들  임영준 107 01-07 임영준
144822 새해에는  이재봉 67 01-07 이재봉
144821 스무 살의 첫사랑 그 푸른 별리(別離)  고은영 76 01-06 고은영
144820 흰 눈 속에 그대와 함께 춤을  고은영 92 01-06 고은영
144819 어떤 공포 그리고 비극의 결론  고은영 63 01-06 고은영
144818 겨울 안개  고은영 87 01-06 고은영
144817 그 우울한 모더니즘  고은영 77 01-06 고은영
144816 어떻게 살고 있나  조남명 41 01-06 동호/조남명
144815 지푸라기 속  조남명 26 01-06 동호/조남명
144814 겨울 숲 소나무  오보영 36 01-06 오보영
144813 인생  백원기 36 01-06 백원기
144812 A flower thinking your painting ( 당신의 꽃이 생각하는 …  정세일 21 01-06 정세일
144811 기다림  김덕성 107 01-06 김덕성
144810 새해의 기도 - 문학과 사람들  임영준 110 01-05 임영준
144809 사랑의 불씨 (2)  은파 오애숙 114 01-05 오애숙
144808 바닷가에서 (2)  은파 오애숙 108 01-05 오애숙
144807 인생 (2)  은파 오애숙 116 01-05 오애숙
144806 사람이 무서운 존재더라,그러나  윤인환 46 01-05 윤 인환
144805 물안개 피운 겨울 섬.  장수남 55 01-05 장수남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