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백과 > 첫눈은 사랑

첫눈은 사랑
 
* 특정종교나 정치.사상,이념을 노골적으로 찬양하거나 비방하는 작품은 게재를 금합니다.
* 지극히 개인적 이야기와 다수 회원이 삭제를 요청하는 글은 양해없이 삭제되거나 개인게시판으로 옮겨집니다.
* 저자(시인)에는 아호, 닉네임이 아닌 이름만 기재하셔야 하며,
  아호 등을 사용해 등록자 이름과 저자(시인)의 이름이 달라지면 검색에서 검색이 되지 않습니다.
* 동시에 10만건을 검색합니다. 검색결과가 보이지 않을때는 [다음검색]을 눌러서 확인하십시오,


* 연속하여 3편, 하루 5편을 초과하지 않도록 협조하여 주십시오. 이를 위반하면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글쓴이 : 김덕성     날짜 : 19-12-11 04:39     조회 : 177    
    · : 첫눈은 사랑
    · 저자(시인) : 김덕성
    · 시집명 :
    · 출판연도(발표연도) : 2019. 12. 11.
    · 출판사명 :
첫눈은 사랑 / 정심 김덕성


은행잎도 단풍잎도
사랑을 안은 채
모두 떠나버린 텅 빈 겨울나무

첫눈이 내린다
하얀 사랑의 빛
어둡던 세상을 광명의 빛으로
누리를 환하게 밝힌다

첫눈이라 그런지
내리는 눈송이가 
탐스럽게 내리지 않는데도
어찌 그리 좋은지
얼었던 마음이 녹는다

지금 사랑을 안고 
서설(瑞雪)로 내리는 축복의 눈
하얀 웃음꽃 사랑이 내린다
첫눈은 사랑이란다


작품 검색   
번호 제목 저자 조회수 등록일 글쓴이
습작,초고.퇴고 중인 작품은 이곳에 올리지 마십시오  ... 4868 06-18 운영자
시 등록을 위한 안내 (25)   574605 04-11 운영자
144711 기해년 끝자락에 서서1 (1)  은파 오애숙 82 12-30 오애숙
144710 차 한 잔  백원기 24 12-30 백원기
144709 세모역에서  이 성두 41 12-30 이성두
144708 송년送年  오보영 53 12-30 오보영
144707 사랑 안에서  김덕성 96 12-30 김덕성
144706 마음으로부터 꽃으로 그려지고 (Painted with flowers from…  정세일 22 12-30 정세일
144705 송년에 부쳐 - 스토리문학관  임영준 109 12-30 임영준
144704 어느 12월의 하루  김대식1 43 12-29 김대식
144703 지우개와 비누  김대식1 21 12-29 김대식
144702 노 재팬  김대식1 22 12-29 김대식
144701 왜 화부터 내지요/강민경  강민경 31 12-29 봄에
144700 그리움 또는 외로움  고은영 97 12-29 고은영
144699 너는 어디 있느냐  고은영 77 12-29 고은영
144698 운명을 예견했던 유서  고은영 60 12-29 고은영
144697 장밋빛 사랑  고은영 68 12-29 고은영
144696 내 하나의 사랑  고은영 83 12-29 고은영
144695 꿈 하나 어찌하랴?  이문자 21 12-29 이문자
144694 사랑아  이문자 34 12-29 이문자
144693 일요일 아침  민경대 29 12-29 민경대
144692 송년유감 - 문학바탕  임영준 108 12-29 임영준
144691 이슬비의 모습이된 어린날들(Young days in the shape of dr…  정세일 24 12-29 정세일
144690 대관령 연가  민경대 46 12-28 민경대
144689 구멍 난 주머니  박종영 50 12-28 옥매산
144688 물망초  김동기 50 12-28 김동기
144687 기쁜 선물  백원기 65 12-28 백원기
144686 인생은 기적이 보이는 길 Miracle ROad  민경대 56 12-28 민경대
144685 진실한 사람을 위하여  민경대 63 12-28 민경대
144684 별들의 울타리를 세운 그리움이여( Longing for the fence o…  정세일 46 12-28 정세일
144683 송구영신(시조 쓰기 원하는 분을 위해 시와 함께 시조를 올… (5)  은파 오애숙 115 12-28 오애숙
144682 나그네의 겨울 (1)  김덕성 119 12-28 김덕성
144681 겨울 바람 (2)  성백군 51 12-28 성백군
144680  성백군 34 12-28 성백군
144679 시간  성백군 32 12-28 성백군
144678 정월(正月) 이야기  고은영 112 12-27 고은영
144677 폭설  고은영 72 12-27 고은영
144676 설경에 묻혔던 고향 설이 그립다 (1)  고은영 89 12-27 고은영
144675 그래도 등불이 되었으면 - 평화문단  임영준 110 12-27 임영준
144674 새해를 여는 마음(송구영신) (2)  은파 오애숙 124 12-27 오애숙
144673 감사의 나팔 (2)  은파 오애숙 91 12-27 오애숙
144672 감사의 노래 (1)  은파 오애숙 91 12-27 오애숙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