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세상

홈 > 시 백과 > 시인의 시
시인의 시
 
* 특정 종교나 정치.사상, 이념에 치우친 작품과 다수 회원이 삭제를 요청하는 글은 양해없이 삭제되거나 개인게시판으로 옮겨집니다.
* 저자난에는 이름만 사용해야 하며, 별명이나 아호 등을 사용해 등록자 이름과 저자(시인)의 이름이 달라지면 검색이 되지 않습니다.
* 맞춤법과 오탈자에 주의하시고, 연속하여 3편, 하루에 5편을 초과하지 않도록 협조하여 주십시오. 
* 목록의 등록자 이름에 마우스를 놓고 클릭하시면 해당 등록자가 올린 작품을 한번에 조회할 수 있습니다. 
* 검색시에는 리스트 하단 <다음검색>버튼으로 나머지 검색 결과도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코로나 세상

정촌 0 49
저자 : 정촌 김동기     시집명 :
출판(발표)연도 : 2020     출판사 :
코로나 세상



고녀석
갔다더니 또 와서
놀러온 클럽아이들
틈에 끼어들어
춤을 추고
정부에서 주는 위로금으로
함께 술 마시다가
귀싸대기 맞는
꼴 잔치
됐다

애먼 학생들
등교했지만 정문에서
박대당하고 여기저기서
고놈이 쳐들어 왔다며
일제히 엎드리라고
문자가 날라왔다

명색이
서울시민인데
마스크 쓰지 않고는
지하철 탈수 없다 한다
괘씸한 일이다
더구나 2미터 먼발치서
살라 하니 환장할 일이다

살을 맞대야
살맛이 나는 법인데
악수도 할 수 없다
주먹을 내밀다가
이제는 팔꿈치로
인사한다
익숙지 않아서
장난 같다

오늘 정부로부터
돈이 충전되어 있는
카드를 받았다
8월말까지 모조리
써야한다면서 말이다

좋구나
하면서도
왜 이토록 맘이 켕기는 걸까
그냥 써도 되는 것인지
공짜가 어딨어? 여차여차
세금 고지서에
모질게 덤터기 쓰거나
피박당하지 않나 해서다

되는대로 살자
하다가도 그럼 안 되지
한다
코로나 고놈을 쫓자내는데
나도 작대기든 빗자루든
들어야겠다는 생각이 든다
0 Comments
제목 저자(시인)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29(1) 명
  • 오늘 방문자 302 명
  • 어제 방문자 1,272 명
  • 최대 방문자 3,743 명
  • 전체 방문자 5,636,085 명
  • 전체 게시물 175,985 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