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 그 쓸쓸함과 외로움

홈 > 시 백과 > 시인의 시
시인의 시
* 종교, 정치. 이념에 치우친 작품은 게재를 삼가주십시오.
* 저자난에는 이름만 사용합니다. (아호,별명 사용금지)
* 맞춤법과 오탈자에 주의하여 주십시오,

가을, 그 쓸쓸함과 외로움

예향도지현 0 96
저자 : 도지현     시집명 : 송아리문학 동인지
출판(발표)연도 : 2020년     출판사 :
가을, 그 쓸쓸함과 외로움 / 藝香 도지현

저토록 시리게 푸른 하늘은
누구를 울리기 위함일까
너무 맑아 서러운 하늘이
마음을 비수에 베인 듯 아프게 한다

소슬하게 불어오는 저 바람은
어디서 오는 것이기에
외로움에 몸부림치는 몸짓으로 와서
이 가지 저 가지 흔들어
같이 가지고 나뭇잎을 쓸어 가고

온 산을 붉게 물들인 단풍은
마지막 정염을 불태우려는지
혼신의 힘을 다해 정열을 발산하며
흔들며 춤추는 춤사위가 슬프다

귀뚜라미 처량하게 울어 예는
달빛 푸른 밤이면 쓸쓸함이 더해져
저미듯 아픈 속 울음을 삼키며
누군가의 따뜻한 품이 그리워하는데
0 Comments
제목 저자(시인)
State
  • 현재 접속자 41 명
  • 오늘 방문자 1,761 명
  • 어제 방문자 2,302 명
  • 최대 방문자 7,116 명
  • 전체 방문자 6,965,619 명
  • 전체 게시물 191,601 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