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백과 > 당신을 기다리는 이 하루 - 김용택

당신을 기다리는 이 하루 - 김용택
 
* 특정종교나 정치.사상,이념을 노골적으로 찬양하거나 비방하는 작품은 게재를 금합니다.
* 지극히 개인적 이야기와 다수 회원이 삭제를 요청하는 글은 양해없이 삭제되거나 개인게시판으로 옮겨집니다.
* 저자(시인)에는 아호, 닉네임이 아닌 이름만 기재하셔야 하며,
  아호 등을 사용해 등록자 이름과 저자(시인)의 이름이 달라지면 검색에서 검색이 되지 않습니다.
* 동시에 10만건을 검색합니다. 검색결과가 보이지 않을때는 [다음검색]을 눌러서 확인하십시오,


* 연속하여 3편, 하루 5편을 초과하지 않도록 협조하여 주십시오. 이를 위반하면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글쓴이 : 관리자     날짜 : 02-08-19 10:18     조회 : 5992    
    · : 당신을 기다리는 이 하루 - 김용택
    · 저자(시인) : 김용택
    · 시집명 :
    · 출판연도(발표연도) :
    · 출판사명 :
하루종일 당신을 기다렸습니다
당신을 기다리는 이 하루
내 눈과 내 귀는
오직 당신이 오실 그 길로 열어졌습니다
당신을 기다리는 동안
당신이 오실 그 길에
새로 핀 단풍잎 하나만 살랑여도
내 가슴 뛰고
단풍나무 잎새로 당신 모습이
찾아졌습니다
당신을 기다리는
그 긴 기다림의 고요는
운동장을 지나는
물새 발작 소리까지 다 들렸습니다
기다려도 그대 오지 않는
이 하루의 고요가 점점
적막으로 변하여
해 저문 내 길이 지워졌습니다


작품 검색   
번호 제목 저자 조회수 등록일 글쓴이
이용규칙을 준수해 주십시오.  .. 73 02-23 운영자
습작,초고.퇴고 중인 작품은 이곳에 올리지 마십시오  ... 4968 06-18 운영자
시 등록을 위한 안내 (25)   574855 04-11 운영자
56508 새벽·2  김시탁 858 07-26 가을
56507 새벽  김시탁 844 07-26 가을
56506 강·2  김시탁 848 07-26 가을
56505  김시탁 854 07-26 가을
56504 그렇지만  임영준 1012 07-25 임영준
56503 나무 의자  김종제 806 07-25 김종제
56502 귀 기울이자  임영준 1141 07-25 임영준
56501 하품하는 책 (1)  유홍준 873 07-25 유용선
56500 어머니를 버리다  정병근 1484 07-25 유용선
56499 그리 단단하지 못한 송곳으로  이성복 1352 07-25 유용선
56498 어둑새벽  임영준 1073 07-24 임영준
56497 자유를 사모하는 자여 (1)  김광선 913 07-24 김광선
56496 현재, 여름  김종제 717 07-23 김종제
56495 Nobody sings The Song -the path 22  박정순 802 07-23 가을
56494 너 가고 없는 밤  박정순 804 07-23 가을
56493 나는 없었다  임영준 1019 07-23 임영준
56492 새벽비  박정순 742 07-23 가을
56491 길.14  박정순 844 07-23 가을
56490 길.15  박정순 858 07-23 가을
56489 길.16  박정순 719 07-23 가을
56488 부질없는 사랑  박정순 1124 07-23 가을
56487  박정순 853 07-23 가을
56486 존재의 이유·2 -답지를 내고 난뒤  박정순 1312 07-23 가을
56485 존재의 이유·1 (1)  박정순 1008 07-23 가을
56484 조지안 베이 호수가에서 -쓸쓸한 연가·2  박정순 1088 07-23 가을
   3551  3552  3553  3554  3555  3556  3557  3558  3559  35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