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늦가을에 서글픈 것들

늦가을에 서글픈 것들
 
시화, html태그를 사용한 영상시, 자바애플릿, 플래시 등으로 구성된 영상시를 예쁘게 꾸며 주세요....
저작권을 확보하지 못한 배경음악 소스는 사용하지 말아주세요.
가장 위에 글은 메인화면에노출되므로 내용과 어울리는 사진도 꼭 첨부해주시고
영상시가 아닌 일반 작품이나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 등은 양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작성일 : 16-11-08 14:47
늦가을에 서글픈 것들
 글쓴이 : 동호/조남명
조회 : 161  

*                              늦가을에 서글픈 것들
*
                                                                            조남명



                                추수 끝난 텅 빈 들녘
                              멀리 지평선과 맞닿은 하늘이 심하게도 파란데
                              이따금씩 휘돌아 오는 찬바람
                              뵈는 것마다 서글프지 않은 게 없다

​                                벼는 거둬가고 논바닥에 깔아진 볏짚
                              일찍 벤 벼 포기에 돋은 철없는 새싹
                              작신 두들겨 맞고 빈 껍질만 묶여있는 깻단들이 그렇고

​                                논 둑 밑에 햇볕을 의지한 어린 들풀들의 떨림
                              뚝방 길섶에서 오가는 이를 건드려보는 빛바랜 억새꽃
                              캐가고 버려진 고구마 넝쿨
                              뽑아간 무우 배추 구멍자국들
                              누런 호박을 안고 무서리에 죽어가는 덩굴이 그렇다

​                                햇살에 나약히 반짝이는 들 도랑의 은빛물결
                              풀 섶 작은 나무에 매달린 빈 새집
                              내년 봄쯤이나 찾아올 주인을
                              하염없이 기다리는 고아가 된 흐느끼는 논바닥







                              ​http://blog.naver.com/jnm3406

 
 

Total 7,250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7250 조남명 시 / 새우 두 마리 동호/조남명 2017-01-22 14
7249 첫눈처럼 그대 오시면 유승희 2017-01-21 7
7248 무엇을 쥐고 있는가 / 조남명 시 동호/조남명 2017-01-15 51
7247 하얀 겨울 밤 시조시인 이영지 李英芝 2017-01-12 43
7246 바람의 노래 // 최영희 최영희 2017-01-10 134
7245 꽃사슴 이영지 李英芝 2017-01-05 144
7244 지나온 날 // 최영희 최영희 2016-12-29 296
7243 새해의 소망 / 조남명 시 동호/조남명 2016-12-20 145
7242 그대꿈 포롱포롱 커지는 봄이 오샤 봄빛이 새해에는 마냐앙 풍어… 李英芝 2016-12-14 64
7241 어느 순간 우리 그러하듯이 최영희 2016-12-10 157
7240 뻐꾸기의 삶 동호/조남명 2016-12-09 87
7239 가을 그리움 李英芝 2016-12-08 89
7238 2016년, 가을이 슬프네 최영희 2016-11-28 156
7237 오늘 / 조남명 동호/조남명 2016-11-27 103
7236 목련나무 하나 이영지 李英芝 2016-11-24 88
7235 소풍 / 조남명 동호/조남명 2016-11-23 96
7234 코뚜레 / 조남명 시 동호/조남명 2016-11-19 111
7233 11월 - 새 소리 최영희 2016-11-15 140
7232 아름다움이 보여요 이영지 李英芝 2016-11-10 103
7231 늦가을에 서글픈 것들 동호/조남명 2016-11-08 162
7230 가을편지 李英芝 2016-11-04 123
7229 하늘사랑 李英芝 2016-10-28 125
7228 모로코여행 李英芝 2016-10-18 129
7227 남도 길 // 최영희 최영희 2016-10-11 257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