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조남명 시 / 딸그락 소리

조남명 시 / 딸그락 소리
 
시화, html태그를 사용한 영상시, 자바애플릿, 플래시 등으로 구성된 영상시를 예쁘게 꾸며 주세요....
저작권을 확보하지 못한 배경음악 소스는 사용하지 말아주세요.
가장 위에 글은 메인화면에노출되므로 내용과 어울리는 사진도 꼭 첨부해주시고
영상시가 아닌 일반 작품이나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 등은 양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작성일 : 17-07-16 09:13
조남명 시 / 딸그락 소리
 글쓴이 : 동호/조남명
조회 : 1,538  

*                            딸그락 소리
*                                                      조남명


 
                              둘만 사는 부부가
                              모처럼 부부싸움을 하고 났는데
                              때가 되었다

                              밥상을 차리는데
                              아내는 남편 밥그릇에
                              미움 한 주걱을 펐다가 다시 내린다

                              건넛방에 있는 남편에게
                              밥 먹으라는 소리가 안 나와
                              혼자 앉아
                              젓가락으로 일부러
                              딸그락 대며 밥 먹는 소리를 낸다

                              남편은 대번에 못 알아들을 리 없다
                              아내 마음속으로는
                              어서 와서
                              밥을 같이 먹자는 소리란 걸

                              밥상에 같이 앉는다
                              부부란 이런 거다





                              http://blog.naver.com/jnm3406

 
 

Total 7,368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7368 대나무 동호/조남명 2018-02-18 17
7367 사랑이 꽃피는 봄 - 김설하 문경오 2018-02-14 104
7366 無情한 歲月은 흐르고 문경오 2018-02-12 148
7365 축시- 내 님 향그런 뜰안에서/시 낭송 은파 오애숙/영상 작가 석… 오애숙 2018-02-11 148
7364 눈꽃/은파 오애숙/ 영상 작가 박종일/영상제공 신해철 (1) 오애숙 2018-02-11 137
7363 파도소리 - 소산 문재학 문경오 2018-02-08 120
7362 강물에 띄워 보내는 추억 - 고은별 문경오 2018-02-05 185
7361 커피한잔 이영지 李英芝 2018-02-01 206
7360 그대 차거운 손을 - 이해인 문경오 2018-01-31 369
7359 제 노릇 동호/조남명 2018-01-30 348
7358 겨울비 - 정용진 문경오 2018-01-29 415
7357 놓지못할 인연 - 김설하 문경오 2018-01-22 873
7356 장미의 꿈 李英芝 2018-01-20 824
7355 그대와 나의 소중한 인연 - 이성우 문경오 2018-01-19 890
7354 겨울에 시인은 이영지 李英芝 2018-01-18 862
7353 동백꽃 - 조남명 (2) 문경오 2018-01-17 1005
7352 새해에는 늘 처음처럼 - 은파 오애숙 (1) 문경오 2018-01-15 1096
7351 할머니의 비밀 동호/조남명 2018-01-14 958
7350 행복, 그것은 동호/조남명 2018-01-14 934
7349 우리의 황혼은 - 제산 김대식 문경오 2018-01-12 1072
7348 사람이 산다는 것이 - 오광수 문경오 2018-01-10 1096
7347 친구 - 이남일 문경오 2018-01-08 1122
7346 삼가 새해에 복이 있으시기를 홍문표 李英芝 2018-01-05 1053
7345 새해이에요 이영지 李英芝 2018-01-05 986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