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조남명 시 / 아내

조남명 시 / 아내
 
시화, html태그를 사용한 영상시, 자바애플릿, 플래시 등으로 구성된 영상시를 예쁘게 꾸며 주세요....
저작권을 확보하지 못한 배경음악 소스는 사용하지 말아주세요.
가장 위에 글은 메인화면에노출되므로 내용과 어울리는 사진도 꼭 첨부해주시고
영상시가 아닌 일반 작품이나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 등은 양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작성일 : 17-10-24 19:39
조남명 시 / 아내
 글쓴이 : 동호/조남명
조회 : 226  

*                            아내
*                                                            조남명

 
                            안에서
                            애들 키우느라
                            젊음을 도둑맞은 사람

                            살다보면 별일 아닌 일로
                            멀어지다 가까워지고
                            그걸 번복하며 같이 가는
                            가정에 산소를 퍼주는 수레바퀴 한 짝

                            등을 돌리다가도
                            돌린 등을 다시 돌리는
                            칼로 물 베기를 하는 동지
                            밥그릇 국그릇 놓이듯
                            없으면 표가 나는 반쪽

                            신장에 많지 않은 구두
                            장롱에 입을만한 옷 별로 없어
                            어디 갈 적에 속으로 고민하고
                            겉으론 내색 않는 사람

                            옳은 소리, 쓸 소리
                            잔소리로 들리지만
                            자식농사 다 져놓은 지금
                            귀밑에 패여 가는 주름을 보면
                            죄인인 듯, 더 소중해지는 한 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