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대나무

대나무
 
시화, html태그를 사용한 영상시, 자바애플릿, 플래시 등으로 구성된 영상시를 예쁘게 꾸며 주세요....
저작권을 확보하지 못한 배경음악 소스는 사용하지 말아주세요.
가장 위에 글은 메인화면에노출되므로 내용과 어울리는 사진도 꼭 첨부해주시고
영상시가 아닌 일반 작품이나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 등은 양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작성일 : 18-02-18 07:42
대나무
 글쓴이 : 동호/조남명
조회 : 834  

*                          대나무
*                                                            조남명

 

                          올곧은 마디마디
                          칸칸이 비워놓고
                          푸른 뜻 세워 하늘로 올렸다

                          땅속뿌리 응어리진 파란 그리움
                          봄비 기별에 보독지게 솟은 죽순
                          밤사이 한 질 넘게 자랐으니
                          가장 빨리 큰다는

                          풀도 나무도 아닌
                          나무 같은 풀, 풀 같은 나무인가
                          한번 자라면 더 안 크고
                          二世 위해 영양분 뿌리로 다 보내고
                          서서히 시들어 죽어간다

                          강풍에 휘는 한이 있어도
                          차라리 옆구리 뚫린 퉁소가 될망정
                          부러지지 않고 꼿꼿이 선 것은
                          속마음 다 비웠기 때문 아니랴

                          사철 짙푸른 기개氣槪
                          텅 빈 몸으로 추위 이기는 자태
                          청아하고 고고한 품위는
                          너를 찾고 좋아하게 한다





                                *

 
 

Total 7,423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7423 그대와 걷던 길 동호/조남명 2018-06-23 13
7422 꽃밭에 서면 - 이해인 문경오 2018-06-21 16
7421 행복 동호/조남명 2018-06-17 18
7420 순수의 꽃 이영지 李英芝 2018-06-14 18
7419 그대 창가에 서성이며 - 오애숙 (2) 문경오 2018-06-14 78
7418 하얀 길 동호/조남명 2018-06-13 22
7417 나뭇잎 하나 동호/조남명 2018-06-09 67
7416 들꽃의 미소 - 작자미상 문경오 2018-06-06 98
7415 아름다운 황혼이고 싶다 문경오 2018-06-04 91
7414 단비와 시인 李英芝 2018-06-01 73
7413 계룡산鷄龍山 동호/조남명 2018-05-28 84
7412 꿈길에서 - 이해인 문경오 2018-05-28 113
7411 그대와 나 동호/조남명 2018-05-23 107
7410 들꽃 - 송정운 문경오 2018-05-23 111
7409 장미별 이영지 李英芝 2018-05-23 80
7408 그대는 어디에 있습니까 - 용혜원 문경오 2018-05-21 104
7407 꽃잎눈 이영지 李英芝 2018-05-18 113
7406 민들레 꽃 - 조남명 (2) 문경오 2018-05-18 155
7405 산이 높기 위해선 - 오광수 문경오 2018-05-18 140
7404 참꽃(진달래) // 최영희 최영희 2018-05-17 242
7403 5월의 길섶에 피는 희망의 속삭임 - 오애숙 (1) 문경오 2018-05-10 258
7402 추억속의 그 사람 - 은영숙 문경오 2018-05-09 175
7401 하늘이 오는 이영지 李英芝 2018-05-06 210
7400 만남을 위하여 - 이성우 (1) 문경오 2018-05-05 227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