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시아버지 목욕

시아버지 목욕
 
시화, html태그를 사용한 영상시, 자바애플릿, 플래시 등으로 구성된 영상시를 예쁘게 꾸며 주세요....
저작권을 확보하지 못한 배경음악 소스는 사용하지 말아주세요.
가장 위에 글은 메인화면에노출되므로 내용과 어울리는 사진도 꼭 첨부해주시고
영상시가 아닌 일반 작품이나 게시판 성격에 맞지 않는 글 등은 양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작성일 : 19-01-25 08:09
시아버지 목욕
 글쓴이 : 동호/조남명
조회 : 95  

*                          시아버지 목욕
*                                                        조남명

 
                            남편을 일찍 산으로 보내고
                            연로한 홀시아버지를 거두며
                            자녀들과 사는 큰며느리
                            시동생, 시누이는 모두 객지에서 살아
                            보내드릴 수도 없는 처지란다

                            몸이 쇠약해가는 시아버지
                            움직이기가 어려워
                            냄새나는 몸을 목욕이라도 시키려면
                            며느리가 옷을 벗겨
                            앙상한 몸 번쩍 들어 목욕탕에 앉히고
                            희미하게 있는 정신으로
                            처음엔 거기를 안 보이려 하더란다
                            며느리는 일부러 푸접을 떨어 농담도 하면서
                            미안감과 창피해 하는 마음 누그러뜨렸다

                            머리부터 감기고
                            등허리, 하체로 내려오며 씻겨주는데
                            주요 부위 씻다보면 그게 변한단다
                            그럴 때면 “아부지!” 하면서
                            어린애에게 하듯 하고 만단다

                            남의 일 같지 않은 이야기
                            생(生)을 살다 노병사(老病死)의 길목
                            똥 싸고 짓이기는 짓 없을 거라는 보장을
                            누가 장담 할 수 있는가



                            *

 
 

Total 7,523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7523 부활의 주님을 생각하며/ 권희원 곡, 은파 오애숙 시 오애숙 2019-04-17 12
7522 사랑의 향기 ~ 안경애 문경오 2019-04-12 28
7521 꽃밭에서 ~ 김덕성 문경오 2019-04-12 16
7520 나의 하나님 홍문표 李英芝 2019-04-07 21
7519 매화꽃 그대에게 이영지 李英芝 2019-04-04 31
7518 꽃님이 이영지 李英芝 2019-03-29 35
7517 봄난리 이영지 李英芝 2019-03-22 50
7516 노루귀 뜨라레 2019-03-21 44
7515 봄날은 간다 ~ 유승희 문경오 2019-03-21 74
7514 모두가 행복한 세상// 최영희 최영희 2019-03-19 138
7513 춤추는 봄 이영지 李英芝 2019-03-16 41
7512 춘삼월의 연가 ~ 오애숙 (2) 문경오 2019-03-13 123
7511 산처럼 물처럼 ~ 오광수 문경오 2019-03-13 59
7510 5월의 시/이 해인 최성익 2019-03-09 61
7509 기차를 타요/이해인 최성익 2019-03-09 53
7508 3월의 언어 홍문표 李英芝 2019-03-09 40
7507 3.1절 100주년에 최영희 2019-03-08 133
7506 봄꼬리 이영지 李英芝 2019-03-07 38
7505 삼월(三月) / 박얼서 박얼서 2019-03-04 182
7504 나의 하나님 홍문표 李英芝 2019-03-02 34
7503 이제는 봄 주세요 이영지 李英芝 2019-03-01 47
7502 우수(雨水) / 박얼서 박얼서 2019-02-27 75
7501 노을빛 추억 ~ 윤의섭 문경오 2019-02-27 63
7500 브래지어 동호/조남명 2019-02-22 53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