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다려도 될까요...

홈 > 시 사랑 > 추천시
추천시
 
여러분의 애송시로 꾸미는 공간입니다.

기다려도 될까요...

자유로 0 4578
퍼주기만하는 사랑앞에
한없이 무력해지는 영혼
모든감각을 무디게 하더니
세포 구석구석 파고드는 전율
나는 새벽별처럼 스러집니다.

강렬한 한낮 태양같은 그대앞에
한 줌 이슬만도 못한 나약한 여인
입술조차 열지못한
벙어리 냉가슴 입니다.

상상속에만 존재할것 같은 사랑
내 몫이 아닐것 같은 사람

아름드리 나무 그늘 아래
초망가까이 들리는 풀벌레소리마저
그대부르심인 듯 눈 돌리련만
오간데 없습니다.

지난 여름 세차게 퍼붓던 사랑은
하늘을 선회한 꿈결이었을까요.
태풍몰이 지나간 황폐한 잔여처럼
허물어진 긴 장마끝 축대에 매달린

날개젖은 어린 새처럼
파르르 불안으로 햇살지고도
화들짝 웃지못한 채
천연한 미소 피식 짓고
그렁그렁 눈물이 고입니다.

가을바람타고 떠난 구름같은 그대
이 밤 지새고나면 혹시 올것같음에

나,기다려도 될까요.....


작가 - 김윤진 -
0 Comments
제목
게시물이 없습니다.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55 명
  • 오늘 방문자 993 명
  • 어제 방문자 1,079 명
  • 최대 방문자 3,743 명
  • 전체 방문자 5,688,763 명
  • 전체 게시물 176,850 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