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매화 / 김승기 詩人

매화 / 김승기 詩人
 
여러분의 애송시로 꾸미는 공간입니다.
 
작성일 : 12-02-23 01:31
매화 / 김승기 詩人
 글쓴이 : 석당
조회 : 1,670  



한국의 야생화 시집 (1) [옹이 박힌 얼음 위에서도 꽃은 핀다]





매 화




놀란 눈 치켜뜨지 마세요
삼사월에 꽃 피우고 여름에 열매 익는
봄꽃일 뿐이어요
겨울에는 꽃을 피우지 않는다는 걸
몰랐었나요
가슴을 열어 주세요
눈앞에서 진실을 보고 있잖아요
왜곡된 세월 속에서 억지로 그려진 수묵화
그 雪中梅의 전설은 여기 없어요
지금껏 그릇된 줄 모르고 믿어온 일들
어디 한두 가지인가요
눈바람 속에서 홀로 토해내는 외로움보다
다른 꽃 필 때를 기다려 함께 나누는 삶이
더 소중한 거예요
다정스럽게 보아 주세요
때로는 희게 때로는 붉게
한결같은 마음으로 열매 맺어 드릴 게요
오래도록 古梅로 있어 드릴 게요





※ 매화 : 장미과의 낙엽성 활엽 교목으로「매실나무」라고 부른다. 우리나라 중부지방 이남의 마을 부근에서 유실수로 재배하거나 관상수로 심는다. 나무껍질은 짙은 회색으로 불규칙하게 갈라진다. 어린 가지는 녹색으로 잎은 어긋나는데 계란형으로 끝이 길게 뾰족하고, 가장자리에 예리한 잔 톱니가 있다. 2~4월에 흰색, 연한 녹색, 홍색 등의 꽃이 잎보다 먼저 피고, 향기가 강하며, 6~7월에 둥근 모양의 열매가 노란색으로 익으며, 신맛이 난다. 홑꽃과 겹꽃이 있고, 여러 재배품종이 있으며, 열매는 식용과 음료용으로 쓰고, 한방에서 덜 익은 녹색의 열매를 가공하여「오매(烏梅)」라 하고, 꽃을「매화(梅花)」라 하여 약재로 쓴다.












 
 

Total 1,530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시 이용 안내 - 본인작품 등재를 자제바랍니다. 운영자 2013-04-08 33894
1146 중년의 가슴에 3월이 오면 詩 / 이채 뱃고동 2012-03-07 2330
1145 3월에 꿈꾸는 사랑 詩 / 이채 뱃고동 2012-03-07 2053
1144 봄비 젖은 꽃잎 편지를 띄우고 詩 / 이채 (1) 뱃고동 2012-03-07 1907
1143 겨울을 앓는 복사나무 / 김승기 詩人 석당 2012-03-07 1858
1142 감옥의 자유/ 권선옥 고갱이 2012-03-04 2076
1141 느린 강물이 흐르는 강/ 권선옥 고갱이 2012-03-04 2511
1140 낙타-- 권선옥 고갱이 2012-03-04 2467
1139 [종결시]꽃 ㅡ 우리의 의미는 / 김승기 詩人 석당 2012-03-04 2133
1138 별목련 / 김승기 詩人 석당 2012-03-01 2240
1137 [序詩] 꽃 ㅡ 당신이 나를 바라볼 때 / 김승기 詩人 석당 2012-02-29 1670
1136 어쩌자고 하늘은 저리 높은가 / 이외수詩 박상도 2012-02-28 1989
1135 하루만의 위안-조병화詩 (1) 박상도 2012-02-28 2379
1134 외발자전거-공석진詩 박상도 2012-02-28 3420
1133 등꽃 / 김승기 詩人 석당 2012-02-28 1518
1132 붓꽃을 보면 / 김승기 詩人 석당 2012-02-26 2148
1131 물봉선 / 김승기 詩人 석당 2012-02-24 1653
1130 매화 / 김승기 詩人 석당 2012-02-23 1671
1129 칡꽃 같은 사랑으로 / 詩人 석당 2012-02-22 1997
1128 쐐기풀 / 김승기 詩人 석당 2012-02-21 3618
1127 나도바람꽃 / 김승기 詩人 석당 2012-02-20 1913
1126 파꽃 / 김승기 詩人 석당 2012-02-17 2779
1125 봄엔 당신에게 이런 사랑이고 싶습니다 / 이채 박형연 2012-02-15 2717
1124 중년의 가슴에 봄바람이 불면 / 이채 박형연 2012-02-15 4676
1123 맥문동 / 김승기 詩人 석당 2012-02-15 2411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