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선처 / 공석진詩

선처 / 공석진詩
 
여러분의 애송시로 꾸미는 공간입니다.
 
작성일 : 12-07-12 17:55
선처 / 공석진詩
 글쓴이 : 박상도
조회 : 1,834  

선처 / 공석진

 
그대의 마음에
무단 침입한 죄로
나를 벌하려 한다면
극형만은 면하게
유배형으로 고려해 다오

풀벌레
바람 소리 안쓰러운
인적 하나 없는 오지로
멀리
아주 멀리 보내다오

세월 가물가물 흐르다
가끔
추억이 궁금하면
바다 속에 가두고
나무 위에 걸어두고

살다가
버리고 살아가다가
문득
서러움이 잊혀져
나를 용서한다면

그대여
선처 대신
기소를 유예하여
평생 내게
면회를 신청해 다오

 

추암 공석진님 詩

 
 

Total 1,530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시 이용 안내 - 본인작품 등재를 자제바랍니다. 운영자 2013-04-08 34081
1290 중년의 가슴에 7월이 오면 / 이채 (1) 좋은 글 사랑 2012-07-13 2209
1289 선처 / 공석진詩 박상도 2012-07-12 1835
1288 꽃이 향기로 말하듯 / 이채시인 좋은 글 사랑 2012-07-12 2402
1287 사랑암 / 양전형 밤바다 2012-07-09 1883
1286 우리라는 이름만으로도 행복하여라 / 이채 좋은 글 사랑 2012-07-08 2278
1285 풍란 / 김승기 시인 석당 2012-07-05 2171
1284 사람의 꽃이 되고 싶다 / 이채 좋은 글 사랑 2012-07-04 2132
1283 중년의 여름밤 / 이채시인 (낭송/이혜선) 좋은 글 사랑 2012-07-03 2507
1282 솜다리 / 김승기 시인 석당 2012-07-02 2024
1281 꽃이 향기로 말하듯 / 이채시인 (1) 좋은 글 사랑 2012-07-02 2489
1280 당신과 나의 사랑이 아름다웠으면 좋겠습니다 / 이채 좋은 글 사랑 2012-06-27 3764
1279 주목(朱木) / 김승기 시인 석당 2012-06-22 1942
1278 오늘 힘들어하는 당신에게 / 이채 좋은 글 사랑 2012-06-21 5235
1277 안개 꽃다발-공석진詩 박상도 2012-06-20 4203
1276 겨울바람-김용택詩 박상도 2012-06-20 2643
1275 가슴을 치지 마라-공석진詩 박상도 2012-06-20 1916
1274 당신의 여름을 사랑합니다 / 이채 좋은 글 사랑 2012-06-19 3617
1273 수련 / 김승기 시인 석당 2012-06-18 2338
1272 복주머니꽃 / 김승기 시인 석당 2012-06-17 3154
1271 중년의 당신, 어디쯤 서 있는가 / 이채 (유튜브동영상 낭송시) 좋은 글 사랑 2012-06-15 2756
1270 층꽃에게 / 김승기 시인 석당 2012-06-15 1813
1269 거북꼬리 / 김승기 시인 석당 2012-06-14 2082
1268 중년의 삶이 아름다운 것은 / 이채 좋은 글 사랑 2012-06-13 4175
1267 홀아비꽃대 / 김승기 시인 석당 2012-06-13 1657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