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노랑꽃창포

노랑꽃창포
 
여러분의 애송시로 꾸미는 공간입니다.
 
작성일 : 12-10-12 19:15
노랑꽃창포
 글쓴이 : 석당
조회 : 1,500  


한국의 야생화 시집 (3) [눈에 들어와 박히면 그게 다 꽃인 것을]





노랑꽃창포


사고의 후유증
흐린 마음
그림으로
잠시나마 고통을 잊으려고

노랑물감 찍어
하늘 복판으로
치켜 든

자루

꽃인 줄 알고
흰나비
먼저 내려와 앉는다





※ 노랑꽃창포 : 붓꽃과의 여러해살이풀로 유럽 원산의 귀화식물이다. 우리나라 각처의 호숫가 또는 연못가에 자생하고, 정원의 연못이나 공원의 호수에 관상용으로 심는다. 잎은 창 또는 칼 모양으로 2줄로 늘어서고, 중맥(中脈)이 뚜렷하다. 5~6월에 노란색의 꽃이 피는데 내화피(內花皮)는 곧게 서고, 외화피(外花皮)는 안쪽에 진한 갈색의 무늬가 있으며, 암술대는 3갈래로 갈라지고, 수술은 암술머리 뒤에 숨어 있다. 7~8월에 바나나 모양의 열매가 갈색으로 익는다. 한방에서「옥선화(玉蟬花)」라 하여 뿌리와 줄기를 약재로 쓴다.









 
 

Total 1,529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시 이용 안내 - 본인작품 등재를 자제바랍니다. 운영자 2013-04-08 33506
1361 조밥나물 / 김승기 시인 석당 2012-10-26 1714
1360 띠 / 김승기 시인 석당 2012-10-25 1529
1359 산거울 / 김승기 시인 석당 2012-10-25 1538
1358 박주가리 / 김승기 시인 석당 2012-10-23 1436
1357 단풍 / 공석진詩 박상도 2012-10-23 1449
1356 이렇게 될 줄을 알면서도 / 조병화詩 박상도 2012-10-23 5331
1355 갈대/신경림詩 박상도 2012-10-23 1391
1354 친구에게 / 유안진詩 박상도 2012-10-23 2402
1353 댕댕이덩굴 / 김승기 시인 석당 2012-10-22 2007
1352 나의 꽃은 머니 2012-10-22 1891
1351 산개나리 / 김승기 시인 석당 2012-10-21 1683
1350 계요등 / 김승기 시인 석당 2012-10-20 1636
1349 서울제비꽃 / 김승기 시인 석당 2012-10-19 1484
1348 구인광고 / 공석진詩 박상도 2012-10-19 2731
1347 삼지구엽초 / 김승기 시인 석당 2012-10-18 1397
1346 계룡산 금붓꽃 / 김승기 시인 석당 2012-10-18 1611
1345 오얏꽃 / 김승기 시인 석당 2012-10-17 2519
1344 뫼제비꽃 지고 / 김승기 시인 석당 2012-10-14 1524
1343 노랑꽃창포 석당 2012-10-12 1501
1342 노랑제비꽃 / 김승기 시인 석당 2012-10-11 2178
1341 시월/공석진詩 박상도 2012-10-11 1523
1340 수선화 피던 날 / 김승기 시인 석당 2012-10-10 1909
1339 은발의 청춘 / 양전형 묵은별 2012-10-08 1470
1338 태백제비꽃 / 김승기 시인 석당 2012-10-06 148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