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미안합니다 / 공석진詩

미안합니다 / 공석진詩
 
여러분의 애송시로 꾸미는 공간입니다.
 
작성일 : 13-07-31 11:24
미안합니다 / 공석진詩
 글쓴이 : 박상도
조회 : 4,714  

미안합니다 / 공석진
 
 
염치없는 나를 혼내줄 독주를 앞에 놓고
풀이 죽은 목소리로 건배를 제의한다
 
악착같이 홀로 살아남으려
부축하여 함께 동행하지 못해서 미안합니다
무관심으로 홀로 된다는 것이 내내 서럽게도
당신을 허허심장에 방치해서 미안합니다
 
'나도 외롭다,나도 외롭다' 강변하면서
정작 당신의 고독을 챙기지 못해서 미안합니다
내가 아프지 않다는 이유로
당신의 통절한 아픔을 나누지 못해서 미안합니다 
 
눈에 안 보이면 마음에서 멀어지는데
곁에 있어도 눈을 감고 애써 외면해서 미안합니다
천년만년 사랑한다 말을 해놓고
숱하게 이별을 고려해서 미안합니다
 
당신의 존재가 내가 살아가는 이유임에도
지나가는 바람쯤으로 쉽게 망각해서 미안합니다
소중한 당신이여!
그동안 잘해 주지 못해서 진심으로 미안합니다
 
심한 갈증을 축여 줄
한 대접의 물마중을 나가지 않는 일이
하아 이다지도 후회스러운 일인 걸
이제서야 등신같이 머쓱하게 외칩니다
 
"미안합니다!"
"미안합니다!"
 
 
 
공석진詩

 
 

Total 1,533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시 이용 안내 - 본인작품 등재를 자제바랍니다. 운영자 2013-04-08 34201
1473 나와 나타샤와 흰 당나귀 - 백석詩 젊은태양 2013-07-25 7510
1472 갈대 / 신경림詩 박상도 2013-07-12 5120
1471 나에게 나를 묻다 / 공석진詩 박상도 2013-06-25 3986
1470 울리는가 - 11月.4 / 홍경임 민주사랑1 2013-06-09 2068
1469 불꽃놀이 2 /권도중 풀뿌리 2013-06-03 4697
1468 비빔밥 / 최대희 시인 최정희 2013-05-10 3846
1467 화음(花陰) 절벽 / 최정연 시인 사슴 2013-05-02 2760
1466 빈집/기형도詩 박상도 2013-04-23 4224
1465 흔들리며 피는 꽃 / 도종환詩 박상도 2013-04-18 8570
1464 모래시계/공석진詩 박상도 2013-04-10 9510
1463 고백/문정희詩 박상도 2013-04-10 4205
1462 추천시 이용 안내 - 본인작품 등재를 자제바랍니다. 운영자 2013-04-08 34201
1461 아홉 살 인생 / 최정연 시인 (1) 사슴 2013-04-04 2818
1460 관계 / 최정연 시인 사슴 2013-04-01 2978
1459 새는 길을 묻지 않는다 / 최정연 시인 사슴 2013-04-01 3252
1458 통증 / 최정연 시인 사슴 2013-04-01 2146
1457 꽃, 온전한 낙화 / 최정연 시인 사슴 2013-04-01 2224
1456 징검다리 / 최정연 시인 사슴 2013-04-01 2338
1455 어둠의 살결 / 최정연 시인 사슴 2013-04-01 2191
1454 좋은친구 최정희 2013-04-01 2767
1453 사랑은 달빛 같고 / 정구찬 시인 dusgml 2013-03-23 6914
1452 털별꽃아재비 / 김승기 시인 석당 2013-03-20 2724
1451 황금목련 / 김승기 시인 석당 2013-03-20 2206
1450 오리나무 꽃 / 김승기 시인 석당 2013-03-18 2991
1449 국화 / 김승기 시인 석당 2013-03-17 2029
1448 앉은부채 / 김승기 시인 석당 2013-03-17 1636
1447 서시 - 꽃이 되리라 / 김승기 시인 석당 2013-03-15 2530
1446 종결시 - 꽃이 되고 싶다 / 김승기 시인 석당 2013-03-14 2104
1445 범어사에서 만난 작살나무 / 김승기 시인 석당 2013-03-14 1910
1444 겨울 물억새 / 김승기 시인 석당 2013-03-12 1694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