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아무도 없는 별 [도종환]

아무도 없는 별 [도종환]
 
여러분의 애송시로 꾸미는 공간입니다.
 
작성일 : 02-12-12 18:49
아무도 없는 별 [도종환]
 글쓴이 : 들꽃세상
조회 : 4,598  
아무도 없는 별



- 도 종 환 -




아무도 없는 별에선

그대도 나도 살 수 없다

달맞이꽃이 피지 않는 별에선

해바라기도 함께 피어나지 않고

폭풍우와 해일이 없는 곳에선

등 푸른 물고기도 그대의 애인도

살 수 없다

때로는 화산이 터져 불줄기가

온 땅을 휩쓸고 지나고

그대를 미워하는 마음 산을 덮어도

미움과 사랑과 용서의 긴 밤이 없는 곳에선

반딧불이 한 마리도 살 수 없다

때로는 빗줄기가 마을을 다 덮고도 남았는데

어느 날은 물 한 방울 만날 수 없어

목마름으로 쓰러져도

그 물로 인해 우리가 사는 것이다

강물이 흐르지 않는 별에선

그대도 나도 살 수 없다

낙엽이 지고 산불에

산맥의 허리가 다 타들어가도

외로운 긴 밤과 기다림의 새벽이 있어서

우리가 이 별에서 사는 것이다



* 도종환 시집 '슬픔의 뿌리'(실천문학사. 2002)


 
 

 
 

Total 1,530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시 이용 안내 - 본인작품 등재를 자제바랍니다. 운영자 2013-04-08 34025
66 서지월 인생시 [산다는게 뭐 별것 있는가] 이별리에르 2003-01-05 3632
65 내 사랑 [서지월] 눈보라 2003-01-03 4653
64 내밀한 사랑[서지월 시] 눈보라 2003-01-03 3953
63 몽상의 묘약 [최동호] 이선희 2002-12-25 2773
62 흑백필름 속에서, 울고 있다 [박수서] 러블리 2002-12-25 2700
61 새벽별을 보며 - 김완하 김혜련 2002-12-24 2899
60 그 느티나무 아래로 가자 / 최옥 느티나무 2002-12-20 3452
59 기다리며...- 김석주 - 이슬비 2002-12-14 4224
58 기억이 가져간 사람 -김석주- 이슬비 2002-12-14 3364
57 마흔, 사이버 거리로 가출 - 김왕노 김혜련 2002-12-13 2628
56 다시 펜을 들다 [조태일] 들꽃세상 2002-12-12 2556
55 강의 변증법 [김석규] 들꽃세상 2002-12-12 2544
54 간격 [안도현] (1) 들꽃세상 2002-12-12 6930
53 초겨울 [김지하] 들꽃세상 2002-12-12 4396
52 가을 밤 [이기철] 들꽃세상 2002-12-12 3418
51 쓰라린 젖꼭지 [이정록] 들꽃세상 2002-12-12 2696
50 겨울 기도 2 [마종기] 들꽃세상 2002-12-12 3730
49 팔당대교 이야기 [박찬일] 들꽃세상 2002-12-12 4383
48 경청 [정현종] 들꽃세상 2002-12-12 4594
47 일월(日月) [이승훈] 들꽃세상 2002-12-12 2885
46 아무도 없는 별 [도종환] 들꽃세상 2002-12-12 4599
45 벙어리 장갑 [오탁번] 들꽃세상 2002-12-12 3213
44 자성(自省)의 바람 / 양전형 mimi 2002-12-12 3059
43 아름다운 세상 [이동순] 들꽃세상 2002-12-11 3388
   61  62  63  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