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하는 당신이여

홈 > 커뮤니티 > 시인의 편지
시인의 편지
 
시인이 쓰는 편지...예쁘게 꾸며 주세요.

사랑하는 당신이여

정세일 0 1250
사랑하는 당신이여

시장에 가보니 구절초를 묶어서
여기저기 매달아 놓네요.
말려서 약으로 쓴다고 합니다.
5월5일에 다섯 잎이 되었다가 9월9일에
아홉 잎이 된다고 해서 생긴 이름이네요.
진통 소염작용와 위장을 편하게 해주는 효능도 있고요


꽃말은 어머니의 사랑,
때론 이렇게 꽃말처럼
마음이 순수해 지면
우리들 마음속에는 숭고함이 있고
나아닌 내가 있으며
바라보는 자아가 있으며
고상함을 추구하고
밝음과 빛남 그리고 햇살
노래의 높낮이처럼
마음에 등불이 비침
해가 찾아오는 통로
별이 들어있는  밝은 터널
그리고 순수 순결
우아한 자태
음악하나
오카리나의 흙으로 빗은 피리소리
슬픔의 눈물방울을 건져 올리는
마음의 샘에  떠다니는 조롱박
꽃말이 보내준 아름다움의 결정체
그리고 생명이 들어있는 씨앗
움트는 소리
꽃말처럼 다섯 잎에서
아홉 잎이 되는 내 마음에 가을길
사랑받고 싶은
가을날의 꽃이 만들어낸
가슴에 입은 조끼에 붙어있는
고등학교 시절의 이름표
당신의 이름
가을길로 혼자서 걸어가는
구 절 초
http://blog.daum.net/kseil/
0 Comments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19 명
  • 오늘 방문자 215 명
  • 어제 방문자 1,338 명
  • 최대 방문자 3,743 명
  • 전체 방문자 6,646,708 명
  • 전체 게시물 189,124 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