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하는 이여!

홈 > 커뮤니티 > 시인의 편지
시인의 편지
 
시인이 쓰는 편지...예쁘게 꾸며 주세요.

사랑하는 이여!

정세일 0 1053
사랑하는 이여!

별이 빛나는 날에도
그리움은 언제나 언덕위에 있습니다.
내 마음으로  찾아오는
별들이 혹이라도 길을 잃어버릴까봐
까치 집 사이로 환한 달빛으로
그리움은 언덕위에서
하얗게 고랑을 만들고 있네요.
별들과  만남
별이 말하는 이야기
하늘 이편과 저편을 이어주는
가오리연의
긴 꼬리
하늘 높이 날아
마음에 숨겨진 말 못함과 애태움
을 말하고 싶어서
이런 날에는 
마음에 그릇 속에 들어있는
씨앗들
그리움 조각들을
그리움이 만든 고랑사이에
눈물 한 방울로 심어 놓으면
별처럼 아침이슬에 자라나
울타리를 만듭니다.
별의 울타리
그리움의 대문
생각만으로도 열리는
그리움의 언덕에는
별들의 빛남이 있겠지요.
당신의 아름다움으로요
호롱불 같은 별빛이
당신의 마음으로 마중을 오면
별이 빛나고
언덕을 썰매를 타고 내려오는
설렘이 있는 날에는
당신을 위해
눈물 한 방울로 그리움을
고랑사이에 다시 다듬어
심어 놓고 있습니다.

나의 사랑하는 당신이여!
0 Comments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27 명
  • 오늘 방문자 1,067 명
  • 어제 방문자 1,659 명
  • 최대 방문자 3,743 명
  • 전체 방문자 6,714,530 명
  • 전체 게시물 189,743 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