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백과 > 바람길 /윤갑수

바람길 /윤갑수
 
새로 나온 시집, 소개할 시집을 반드시 사진과 함께 올려주세요.
게시물 303건
   
바람길 /윤갑수
글쓴이 : 초월 날짜 : 2019-01-21 (월) 20:29 조회 : 79


책소개

윤갑수 시집 [바람길]. 제15회 문학세계문학상 수상기념 시집으로 총 7부로 구성했다. 다양한 작품을 감상하면서, 깊이 사색할 수 있는 기회를 얻는다.

[인터넷 교보문고 제공]

목차
제1부 너와 나는 하나
제2부 봄날 잔별 내린다
제3부 마음속에 핀 꽃
제4부 세월과 계절이 넘나들다
제5부 가을이 물들인다
제6부 삶과 인생
제7부 바람길


[알라딘 제공]


문학세계대표작가선 854 바람길 윤갑수 시집 인쇄 1판 1쇄 2018년 6월 8일 발행 1판 1쇄 2018년 6월 15일 값 10,000원 ISBN 978-89-7954-721-4 목차 제1부 너와 나는 하나 부딪쳐봐 _ 15 내가 너라면 _ 16 햇살 _ 17 한번 해봐 _ 18 웃음보따리 _ 19 짝사랑 _ 20 너무 좋아 1 _ 21 그리움 _ 22 잊어봐요 _ 23 너무 좋아 2 _ 24 동행 _ 25 해바라기 당신 _ 26 제2부 봄날 잔별이 내린다 맑은 햇살 _ 29 낙조(落照)의 파편(破片)들 _ 30 포용(包容)의 해 _ 31 지는 노을 _ 32 흩어진 불빛 _ 33 욕망(欲望)의 불빛 _ 34 보석을 만든 햇살 _ 35 봄날 잔별이 내린다 _ 36 한여름 밤의 잔별들 _ 38 아메리카노 커피 _ 39 한 줌의 햇살이 그리워 _ 40 찬란히 빛날 희망 _ 41 빛의 신비로 오신 분 _ 42 넌 봄을 알까 _ 43 님을 위로하소서 _ 44 봄날이 주전 부린다 _ 46 바람난 봄 _ 47 봄나물 _ 48 제3부 마음속에 핀 꽃 들꽃이고 싶다 _ 51 이름 모를 풀꽃 _ 52 풍년초(망초꽃) _ 53 봄의 새싹들 _ 54 조팝나무 꽃 _ 55 하얀 분꽃 _ 56 이팝나무 꽃 _ 57 마음속에 핀 꽃 _ 58 능소화 연정(戀情) _ 59 꽃길 _ 60 꽃이 되고 싶어 _ 61 꽃으로 피어나라 _ 62 해바라기꽃 _ 63 안개꽃 _ 64 능소화 _ 66 제4부 세월과 계절이 넘나들다 유월 단비가 내린다 _ 69 마음의 문을 여는 장미 _ 70 흘러간 사공의 눈물 _ 71 댕댕이 덩굴 _ 72 그대 마음에 꽃이 피던 날 _ 73 삶의 일부를 잘라낸 아픔 _ 74 하룻밤의 사랑은 가고 _ 75 비껴가는 세월 _ 76 아른거리는 내 고향 _ 77 보리밭길 _ 78 세월 _ 79 촌로(村老)의 세월 _ 80 세월(歲月)의 강(江) _ 81 마음의 강 _ 82 제5부 가을이 물들인다 고향의 가을은 _ 85 사색(思索)의 보따리 _ 86 만추(晩秋)의 한(恨) _ 88 가을이 굴러간다 _ 89 널 데리고 가니 허전하다 _ 90 만산홍엽(滿山紅葉) _ 91 책갈피에 가을이 잠들다 _ 92 가을빛 물들인다 _ 93 사랑의 꽃 피워라 _ 94 노을 진 물결 _ 95 바닷가의 추억 _ 96 경포호 _ 97 가을 끝자락 _ 98 고향길 _ 99 잃어버린 임의 삶은 _ 100 제6부 삶과 인생 삶이란 _ 103 시인(詩人)의 삶은 _ 104 허공에 묻어둘 작은 집 _ 105 살다 보면 때론 _ 106 뒤돌아보면 _ 107 삶의 길 _ 108 인생 항로 _ 109 유혹(誘惑) _ 110 하루살이 _ 111 사물놀이 _ 112 외통수 _ 114 열꽃 _ 116 제7부 바람길 바람은 시를 쓰라 하고 _ 119 바람길 _ 120 빗물에 씻긴 영혼 _ 122 하늘 꽃이 떨어지는 날 _ 123 멧부리에 올라와도 _ 124 얼음범벅꽃 _ 125 사색(思索)의 강(江) _ 126 반달 _ 127 아내와 별 _ 128 구름 나그네 _ 130 바람이 전하는 님 _ 131 ● 해설 소박하고 진솔한 감각으로 직조(織造)한 서정적 메시지의 미학 / 최병영 _ 132

이름 패스워드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 첨부파일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게시물 303건
번호 이미지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03 간이 웃는다 (김숲) +1 최영화 2019-02-03 120
302 김길자 제5시집 <화려한 외출> 김길자 2019-01-23 208
301 바람길 /윤갑수 초월 2019-01-21 80
300 다시 새벽이 오면/ 김종원 김종원 2019-01-02 205
299 바라보다/ 이숙희 시집 김종원 2019-01-02 124
298 이순희 제5시집 <저 환한 산빛 탓이다 > 이순희 2019-01-01 81
297 송달호 시집 <기도하듯 속삭이듯> 송달호 2018-06-20 1056
296 조남명 5시집 < 봄은 그냥 오지 않는다> 동호/조남명 2018-05-24 548
295 밴쿠버 연가 전재민 2018-05-16 445
294 엄니 아리랑/돌샘/이길옥 지음 이길옥 2018-04-07 586
293 나는 아직 다 보지 못하였습니다 이경애 2018-02-28 756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