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인 ‘김수영’ 연구 집대성

홈 > 커뮤니티 > 문단뉴스
문단뉴스
 
문단뉴스는 문단의 새로운 소식들을 공유하는 곳입니다.
시인들과 시문학에 관심있는 회원들에게 도움이 될 좋은 정보들을 실어 주십시오.

시인 ‘김수영’ 연구 집대성

가을 0 2708
평론 등 엄선 ‘살아있는 김수영’

1990년대 이후 시인 김수영에 대한 연구성과를 한 자리에 모은 책 ‘살아있는 김수영’(창비)이 출간됐다.

책은 평론가 김명인씨와 임홍배 서울대 독문과교수가 90년대 나온 김수영에 대한 글들중 15편을 엄선해 엮은 것인데 90년대 이후 폭발적으로 생산된 김수영론을 일관성있게 정리했다는 의미를 갖는다.

이번 책은 김수영의 작품론에서 영향관계에 이르기까지 김수영 연구의 다양한 시각들을 모으고 최근의 성과들을 점검한 것으로 김명인씨는 책머리에서 “김수영에 관한 협동적이고 축조적인 방식의 공동연구가 절실한 이때에 그 초석으로 놓여질 만한 글들을 한데 모음으로써 앞으로 본격적인 김수영학(學)이 마련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책은 총 4부로 구성돼있다. 1부는 ‘국가, 개인, 설움, 속도-1950년대 시를 중심으로’(박수연), ‘자유의 이행을 위한 시적 여정-4·19와 김수영’(임홍배)등 김수영 작품론 4편을 묶었고 2부는 ‘시의 몫, 몸의 몫’(황현산), ‘급진적 자유주의의 산문적 실천’(김명인) 등 김수영의 시론과 산문에 대한 비평의 글 3편을 엮었다. 3부는 ‘김수영 문학과 분단극복의 현재성’(김재용), ‘김수영의 개인사의 문제들과 검토’(최하림) 등 김수영의 생애와 그의 작품이 갖는 역사적 의미를 되새긴 글 4편이, 제4부는 ‘박인환과 김수영, 혹은 문학사적 짝패의 초기 동행여정’(한기) 등 김수영과 연관된 앞뒤의 영향관계를 다룬 글 4편을 한 자리에 모았다. 이와 함께 김수영 저서와 관련 비평 목록도 실려있다.

최현미기자 chm@munhwa.com
0 Comments
제목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32 명
  • 오늘 방문자 319 명
  • 어제 방문자 1,025 명
  • 최대 방문자 3,743 명
  • 전체 방문자 5,678,880 명
  • 전체 게시물 176,556 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