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화꽃

홈 > 시 사랑 > 나도 시인
나도 시인


아직 등단하지 않았지만 시에 관심과 조예가 있는 분들의 자기 작품을 소개합니다.
등단시인은 시인약력에 본인 프로필을 등록하신 후 회원등급 조정을 요청하시면 <시인의 시>에 작품을 올릴 수 있습니다.

국화꽃

목산시몬 0 290
국화꽃

        목산
           
널 바람이 휘 돌고 간
골목길
국화 향기 코끝에
맴돌면
정자나무 낙엽 잠들고

가을 달밤 별들이
속삭이는 마을에
텃새 울음소리만
들려 오 는 듯

점점 멀어 저 가는
이웃 아줌마
발자국
추억에

초가삼간 등잔불
동지섣달 골방
딸가닥 딸가닥
어머니 베틀소리는

호랑이 담배 먹던 
할머니의
옛 이야기
세월 속에 잊어가도

헛간 옆 텃밭에
샛노란 국화꽃
한 묶음
내 고향 집도 피어있겠지.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