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추의 계절

홈 > 시 사랑 > 나도 시인
나도 시인


아직 등단하지 않았지만 시에 관심과 조예가 있는 분들의 자기 작품을 소개합니다.
등단시인은 시인약력에 본인 프로필을 등록하신 후 회원등급 조정을 요청하시면 <시인의 시>에 작품을 올릴 수 있습니다.

만추의 계절

목산시몬 0 349
만추의 계절

    목산

햇살
빚어낸
하늘에는
안개 꽃처럼 싱그러운

그림 한 폭
새 털 목화 구름 떠 있고
단풍잎 물들어 가는데

무성한
숲 속에 나뭇가지에는
어느새

초록 이파리 낙엽 되어
떨어지니 내 머리에도
흰 눈 내려

세월은
무한 세계에서 실체가
없어도

꽃보다
빛나는 인생 길 즐겁고
행복하게 나이를 잊은
사랑을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