까닭없이 즐거워지는 봄

홈 > 시 사랑 > 나도 시인
나도 시인


아직 등단하지 않았지만 시에 관심과 조예가 있는 분들의 자기 작품을 소개합니다.
등단시인은 시인약력에 본인 프로필을 등록하신 후 회원등급 조정을 요청하시면 <시인의 시>에 작품을 올릴 수 있습니다.

까닭없이 즐거워지는 봄

솔새김남식 0 1352

까닭없이 즐거워지는 봄 솔새 김남식

풋풋한 풀내음과 함께

코끝을 스치고 지나가는 바람 결

따스한 햇살에 기분이 좋고

포근한 봄바람에도 기분이 좋다


까닭없이 그냥 즐거워지는 봄

언제나 새로운 시작이고 희망이다

나뭇가지에 오른 연둣빛 새싹이 귀엽고

알록달록 웃음짓는 꽃들도 예쁘다


들길을 걷다가 언뜻 꽃을 보면

휴대폰에 사진을 담아내고

냉이와 쑥을 보면 지나치지 않을 사람과

함께하는 차 한 잔


봄비에 흠뻑젖어

파릇하게 올라오는 새싹처럼

상큼한 기분을 충전하고 싶다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