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삶

 
아직 등단하지 않았지만 시에 관심과 조예가 있는 분들의 작품을 소개합니다.
등단시인은 시인약력에 본인 프로필을 등록하신 후 회원등급 조정을 요청하시면 <시인의 시>에 작품을 올릴 수 있습니다.

 
작성일 : 03-05-05 12:23
[정윤칠] 삶
 글쓴이 : 정윤칠
조회 : 3,331  

사강 정윤칠

나를 속이고
때론 남을 속이고
절망에 몸부림치다 가야합니다.

삶의 고통이 加重될수록
참고 기다리노라면
절망에 수렁은 얇아지고
煩悶은 解放의 어머니

작은 일에 成就하여 사노라면
세상은 고통보다
더 많은 기쁨으로 價値를 더해갑니다.

 
 

Total 4,558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각 게시판 글쓰기 권한을 조정했습니디. 운영자 2015-08-14 19349
[공지] 카테고리 등록안내 (72) poemlove 2003-04-01 22427
88 [기타작가] 군인12 고광선 2003-06-28 1693
87 [기타작가] 군인11 고광선 2003-06-28 1748
86 [기타작가] 군인10 고광선 2003-06-28 1828
85 [기타작가] 군인9 고광선 2003-06-28 1863
84 [기타작가] 군인8 고광선 2003-06-28 1835
83 [기타작가] 군인7 고광선 2003-06-28 1676
82 [기타작가] 군인6 고광선 2003-06-28 1889
81 [기타작가] 군인5 고광선 2003-06-28 1955
80 [기타작가] 군인4 고광선 2003-06-28 1834
79 [기타작가] 군인3 고광선 2003-06-28 1700
78 [기타작가] 군인2 고광선 2003-06-28 1827
77 [기타작가] 군인1 고광선 2003-06-28 1869
76 [정윤칠] 아무도 모르도록 정윤칠 2003-06-25 1578
75 [정윤칠] 바지락 칼국수 정윤칠 2003-06-23 2070
74 [정윤칠] 장미옆에 서있는 여자 정윤칠 2003-06-21 1854
73 [정윤칠] 酒醉(주취) 정윤칠 2003-06-20 1862
72 [정윤칠] 시장통 골목길 정윤칠 2003-06-19 1741
71 [정윤칠] 별을 찾는 몽당비 정윤칠 2003-06-17 1654
70 [정윤칠] 시인의 조건 정윤칠 2003-06-16 1740
69 [정윤칠] 시간 정윤칠 2003-06-13 1573
68 [정윤칠] 두배의 은혜갚음 정윤칠 2003-06-12 1683
67 [정윤칠] 보고싶은 얼굴 정윤칠 2003-06-10 1959
66 [정윤칠] 숨쉬는 기계들 정윤칠 2003-06-10 1655
65 [정윤칠] 연꽃 정윤칠 2003-06-08 1525
64 [정윤칠] 성벽 정윤칠 2003-06-07 1534
63 [정윤칠] 돌아가시요 정윤칠 2003-06-04 1722
62 [정윤칠] 농부의 아들 정윤칠 2003-06-03 2053
61 [기타작가] 이것이 인생 송준영 2003-05-31 1945
60 [정윤칠] 야간 작업 정윤칠 2003-05-31 1729
59 [정윤칠] 치아 정윤칠 2003-05-30 1828
   141  142  143  144  145  146  147  148  149  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