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시

 
아직 등단하지 않았지만 시에 관심과 조예가 있는 분들의 작품을 소개합니다.
등단시인은 시인약력에 본인 프로필을 등록하신 후 회원등급 조정을 요청하시면 <시인의 시>에 작품을 올릴 수 있습니다.

 
작성일 : 03-11-28 00:57
[기타작가] 시
 글쓴이 : 하헌민
조회 : 1,527  
1
시가 좋아서라기 보다
시 쓰는 마음이 좋아서 시를 썼다.
맑게 가라앉은 적막감과
산발된 머리를 곱게 빗듯이
마음도 그렇게 곱게 빗는 것이 좋아 시를 썼다.

2
방황하는 영혼이라
글 속에 묶어 두려고 시를 썼다.
그래도 영혼은 떠나가더라
종이안에 갇힌 글들은 도무지 살아날 줄 모르는데
영혼은 돌아와 떠들어대더라
그렇게 다시보는 내 시는 하관하고 있더라

 
 

Total 4,56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각 게시판 글쓰기 권한을 조정했습니디. 운영자 2015-08-14 19356
[공지] 카테고리 등록안내 (72) poemlove 2003-04-01 22435
274 [기타작가] 일렬횡대 젊은거지 2004-02-10 1965
273 [기타작가] 줄타기 젊은거지 2004-02-10 1298
272 [정윤칠] 신호등(동시) 정윤칠 2004-02-10 2021
271 [기타작가] 태양 (1) 하헌민 2004-02-09 1313
270 [기타작가] 노숙자 (1) 젊은거지 2004-02-09 1976
269 [기타작가] 세월 이철환 2004-02-09 1302
268 [기타작가] 소년의 꿈 이철환 2004-02-09 1378
267 [정윤칠] 구두를 닦지 않는 남자 정윤칠 2004-02-09 1397
266 [기타작가] 눈내리는 밤 이광주 2004-02-07 1535
265 [기타작가] 네모난 유리 상자 이광주 2004-02-07 1782
264 [기타작가] 저녁 이광주 2004-02-07 1314
263 [정윤칠] 사람을 뽑는다는 것은 정윤칠 2004-02-06 1183
262 [기타작가] 검은 종이의 사랑 정두수 2004-02-05 1487
261 [기타작가] 오, 2월의 태양은 zimii 2004-02-04 1678
260 [기타작가] 생활 계획 (2) zimii 2004-02-04 1814
259 [정윤칠] 풀섶에 앉은 여인의 상념 정윤칠 2004-02-04 1546
258 [기타작가] 그녀만을 위한 마음 (1) 이광주 2004-01-31 1665
257 [정윤칠] 시간속으로 정윤칠 2004-01-31 1319
256 [정윤칠] 무슨재미 (1) 정윤칠 2004-01-30 1263
255 [정윤칠] 소식 정윤칠 2004-01-29 1354
254 [정윤칠] 한강 정윤칠 2004-01-27 1422
253 [기타작가] 해탈 삼매 손유청 2004-01-26 1590
252 [정윤칠] 은혜하는 마음 정윤칠 2004-01-26 1457
251 [기타작가] 편지 2 윤석 2004-01-24 1316
250 [기타작가] 편지 1 윤석 2004-01-24 1245
249 [정윤칠] 고동의 노래 정윤칠 2004-01-19 1700
248 [기타작가] 붉은 돌고래 zimii 2004-01-17 2204
247 [기타작가] 매혹 zimii 2004-01-17 1827
246 [기타작가] 그러나 ‥ 여전히 이수화 2004-01-12 1439
245 평등의 조각들 (2) 김한규 2004-01-10 1609
   141  142  143  144  145  146  147  148  149  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