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한강

한강
 
아직 등단하지 않았지만 시에 관심과 조예가 있는 분들의 작품을 소개합니다.
등단시인은 시인약력에 본인 프로필을 등록하신 후 회원등급 조정을 요청하시면 <시인의 시>에 작품을 올릴 수 있습니다.

 
작성일 : 04-01-27 09:41
[정윤칠] 한강
 글쓴이 : 정윤칠
조회 : 1,424  
한강
2003.1.27
사강 정윤칠

한강은 조각 이불보

추위도 감싸고 배들도 곤히 잠들어

밑으로 흐르는 물결 혼자 춤춘다.

꽁꽁 숨어버린 한숨

차가운 살 베는 칼날

이불보위 쌀눈 회오리 휘감는다.

한강은 잠들었는가?

매서운 바람 혼자 한숨 내뱉는다.

 
 

Total 4,666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각 게시판 글쓰기 권한을 조정했습니디. 운영자 2015-08-14 19461
[공지] 카테고리 등록안내 (72) poemlove 2003-04-01 22559
376 [정윤칠] 사람을 바꿔놓는 말 정윤칠 2004-04-18 1310
375 [기타작가] 시인등단 모호한 2004-04-18 1814
374 [정윤칠] 이백원의 행복 정윤칠 2004-04-16 1655
373 [정윤칠] 오늘 그놈들이 정윤칠 2004-04-15 1229
372 [김노연] 폐교 김노연 2004-04-15 1398
371 [기타작가] 부활절에 허혜원 2004-04-14 1320
370 [기타작가] 개 같이 귀여운 사람에게 Jujubedell 2004-04-10 2209
369 [김노연] 꽃밭 1.-수선화에게 김노연 2004-04-10 1553
368 [기타작가] 라일락 피던 날 허혜원 2004-04-10 1486
367 [김노연] 담배 김노연 2004-04-10 1285
366 [정윤칠] 쑥향 정윤칠 2004-04-09 1294
365 [김노연] 언어 김노연 2004-04-08 1181
364 [김노연] 늙어가는 것은 김노연 2004-04-08 1545
363 [기타작가] 봄 봄 봄 허혜원 2004-04-08 1373
362 [기타작가] 마음의 궤(櫃) 모호한 2004-04-08 1485
361 [정윤칠] 편지(9) 정윤칠 2004-04-08 1159
360 [기타작가] 그리움 하헌민 2004-04-08 1333
359 [정윤칠] 편지(8) 정윤칠 2004-04-07 1155
358 [기타작가] 창녀에게 시를 팔다(세일즈맨K씨의하루) 최민 2004-04-07 1817
357 [김노연] 독감 (2) 김노연 2004-04-06 1367
356 [기타작가] 나자렛 마을에 드리는 글 허혜원 2004-04-03 1716
355 [김노연] 고양이가 죽다. 김노연 2004-04-03 1449
354 [김노연] 눈물 김노연 2004-04-02 1263
353 [정윤칠] 아내의 얼굴 정윤칠 2004-04-02 1098
352 [김노연] 무녀 김노연 2004-04-02 1403
351 [정윤칠] 편지(6) 정윤칠 2004-04-02 1291
350 [기타작가] *^^* 인사 *^^* 허혜원 2004-04-01 1707
349 [기타작가] 담배 한갑 1. 모호한 2004-04-01 1747
348 [정윤칠] 가끔은 나도 정윤칠 2004-03-31 1517
347 [김노연] 내 나라에는 김노연 2004-03-31 1291
   141  142  143  144  145  146  147  148  149  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