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또 이별

홈 > 시 사랑 > 나도 시인 > 이철용
나도 시인


아직 등단하지 않았지만 시에 관심과 조예가 있는 분들의 자기 작품을 소개합니다.
등단시인은 시인약력에 본인 프로필을 등록하신 후 회원등급 조정을 요청하시면 <시인의 시>에 작품을 올릴 수 있습니다.

다시 또 이별

이철용 0 1478
다시 또 이별


                        이 철 용


그대 있어 행복하고
그대가 대해준 것은
어떻게 받아야 할 지.

서로가 서로에게
좋은 기억으로 남아 있음은
살면서 가장 기쁜 일이더라

공감하여도
함부로 먼저
꺼내지 못함은
서로의 좋은 기억 그대로
간직하기 위한 아쉬움이더라

먼 시간 멀리 살아와서
그냥, 기쁨을 깨지 않으려
혼자 행복해도 안되고
혼자 불행해도 안되고

이미
서로를 생각하지만
표현해도 안되고
단지,
한 걸음 떨어저 무관심한 듯
위로해야

전화기를 쳐다보는 일이
일상이 되어도
무심한 전화는 분침만 깜박이고
울 줄 모르더라

이제 그만
돌아오지 않는 메아리는
이제 그만
돌아올 수 없는 메아리는

하루종일 생각이
모두 하루가 되어도
비가 와도
눈이 와도
우수에 차 있어도
지쳐 쓰러지려 해도
이제 그만

그대 곁에 머문 바람이
나를 스쳐
그대 향 전해도

모두
이제 그만.....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