묻어버린 그리움

홈 > 시 사랑 > 나도 시인 > 이철용
나도 시인


아직 등단하지 않았지만 시에 관심과 조예가 있는 분들의 자기 작품을 소개합니다.
등단시인은 시인약력에 본인 프로필을 등록하신 후 회원등급 조정을 요청하시면 <시인의 시>에 작품을 올릴 수 있습니다.

묻어버린 그리움

이철용 0 2246
묻어버린 그리움

                이 철 용

있어도 없는 듯
보여도 안 보이는 듯
떠올라도 잊은 듯
그렇게 혹 하나 자랐다

눈으로 담은 추억들
가슴으로 운 그리움
나를 떠날 수 없다해도
그렇게 가슴속에 묻었다

영사기에 걸린 필름처럼
스치 듯 지난 장면들
눈으로 다시 말할 수 있지만
빛은 길을 잃어 단전이다

어둠은 어쩌면 밝은 곳의 모퉁이
가슴속에 터진 화염이
눈안 가득이어 부기 더해도
처연히 가슴 깊은 골에 묻혔다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