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투정

투정
 
아직 등단하지 않았지만 시에 관심과 조예가 있는 분들의 작품을 소개합니다.
등단시인은 시인약력에 본인 프로필을 등록하신 후 회원등급 조정을 요청하시면 <시인의 시>에 작품을 올릴 수 있습니다.

 
작성일 : 16-10-21 23:35
[기타작가] 투정
 글쓴이 : 오타
조회 : 862  
고된
위협 없이
평화의 행운을 타고난 걸
원망한다

드라마퀸의
비극은
자기 삶에
드라마가 없는 것

쓰레기통 가득
구겨 버린 포장지
누가 모던하다고 칭찬했는가

유아스런 욕망을
저주하고
고된 희망만
소비하다가

깨달은 건 단 하나
진주도
조개에겐 담석이다

 
 

Total 4,29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각 게시판 글쓰기 권한을 조정했습니디. 운영자 2015-08-14 18992
[공지] 카테고리 등록안내 (72) poemlove 2003-04-01 22075
3994 [차영섭] 비 오는 날의 감상 차영섭 2017-08-28 598
3993 [차영섭] 가을이 하는 일 차영섭 2017-08-27 646
3992 [김남식] 무상(無常) 솔새김남식 2017-08-24 673
3991 [차영섭] 이성(理性)과 감성(感性)에 대하여 차영섭 2017-08-17 573
3990 [차영섭] 나이를 묻지 마오 차영섭 2017-08-15 2233
3989 [차영섭] 무심(無心) 차영섭 2017-08-08 591
3988 [박덕용] 남자가 혼자 마시는 술 박덕용 2017-08-06 1588
3987 [김남식] 파도 솔새김남식 2017-08-03 608
3986 [차영섭] 광릉에서 차영섭 2017-07-31 530
3985 [차영섭] 차영섭 2017-07-21 677
3984 [김남식] 비가 내리는 날 솔새김남식 2017-07-10 835
3983 [김남식] 매듭 솔새김남식 2017-06-13 878
3982 [김남식] 당신이 그립네그려 솔새김남식 2017-05-30 1089
3981 [박덕용] 흔들리는 밤 박덕용 2017-05-21 2155
3980 [기타작가] 언어가 전하지 못한 이야기 코카인 2017-05-17 1087
3979 [김남식] 계절병 솔새김남식 2017-05-14 957
3978 [기타작가] 봄날은 간다 이병주 2017-05-08 1085
3977 [김남식] 해운대우체국에서 솔새김남식 2017-05-07 827
3976 [기타작가] 4월 노란꽃(세월호 추모시) 이병주 2017-05-04 1238
3975 [김남식] 그리운 날에는 솔새김남식 2017-04-26 1052
3974 [기타작가] 꽃 . 내 안에 그대 (영상 시 Link) 이철우 2017-04-15 1183
3973 [김남식] 짝사랑 솔새김남식 2017-04-11 1031
3972 [차영섭] 생활 수행 차영섭 2017-04-09 873
3971 [차영섭] 노인 선서 차영섭 2017-04-02 958
3970 [차영섭] 나는 임차인 차영섭 2017-04-01 888
3969 [차영섭] 물의 삶 차영섭 2017-03-27 961
3968 [김남식] 꽃잎속에 웃는 그대 솔새김남식 2017-03-25 1252
3967 [차영섭] 천지의 노래 차영섭 2017-03-17 845
3966 [차영섭] 사랑하는 사이의 문 차영섭 2017-03-10 951
3965 [차영섭] 꽃샘추위 차영섭 2017-03-09 944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