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나이를 묻지 마오

나이를 묻지 마오
 
아직 등단하지 않았지만 시에 관심과 조예가 있는 분들의 작품을 소개합니다.
등단시인은 시인약력에 본인 프로필을 등록하신 후 회원등급 조정을 요청하시면 <시인의 시>에 작품을 올릴 수 있습니다.

 
작성일 : 17-08-15 05:21
[차영섭] 나이를 묻지 마오
 글쓴이 : 차영섭
조회 : 2,200  
나이를 묻지 마오 /손계 차영섭

누구 나이를 묻지 말아요
자기 나이를 생각지도 말아요
지금 생각하는 나이가 자기 젊음이니까

미래의 나이를 덧붙여 생각한다든지
오지도 않은 나이의 상황을 미리 짐작하면
그 상황이 현재 자기 상황이 된다오

젊게 살고 싶거든 나이도 줄여서 상상하고
젊은 시절의 추억을 떠올려 봐요
줄인 나이가 자기의 실제 나이가 되어 젊어지니까요

지금 나의 믿음이 현재의 자기여요
어떤 마음으로 믿느냐에 따라서 신체도 따라가요
결국 자기 생각이 젊게도 늙게도 만드는 연금술이어요.

 
 

Total 21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214 [차영섭] 나의 매력 차영섭 2018-12-07 29
213 [차영섭] 세상을 아름답게 보는 눈 차영섭 2018-12-03 32
212 [차영섭] 과속 인생 차영섭 2018-11-29 34
211 [차영섭] 죽음을 기억한다는 것 차영섭 2018-11-21 47
210 [차영섭] 임종(시) 차영섭 2018-11-09 77
209 [차영섭] 생로병사와 자연 차영섭 2018-10-30 88
208 [차영섭] 꽃과 나비의 대화 차영섭 2018-10-29 102
207 [차영섭] 가을 유희(遊戱) 차영섭 2018-10-28 120
206 [차영섭] 가을 사색 차영섭 2018-10-24 124
205 [차영섭] 남자와 여자의 차이 차영섭 2018-09-27 149
204 [차영섭] 여자의 장점 차영섭 2018-09-23 109
203 [차영섭] 만물은 책이다 차영섭 2018-09-21 78
202 [차영섭] 당신 안에 내가 있다 차영섭 2018-09-04 165
201 [차영섭] 덧셈 뺄셈의 삶 차영섭 2018-08-31 148
200 [차영섭] 음양의 변화 차영섭 2018-08-26 117
199 [차영섭] 차영섭 2018-08-23 121
198 [차영섭] 내 윗사람이 없어서 차영섭 2018-08-21 71
197 [차영섭] 생각의 거울 차영섭 2018-07-19 165
196 [차영섭] 인생은 달과 같다 차영섭 2018-07-12 195
195 [차영섭] 나에게 한 말씀 차영섭 2018-07-08 131
194 [차영섭] 우상 숭배 차영섭 2018-07-07 97
193 [차영섭] 삶은 반쪽이다 차영섭 2018-06-21 236
192 [차영섭] 지구의 자원과 사람의 재능 차영섭 2018-06-17 126
191 [차영섭] 공과 색 차영섭 2018-06-06 112
190 [차영섭] 바다처럼 살자 차영섭 2018-05-24 189
189 [차영섭] 당신은 나의 운명 차영섭 2018-05-19 302
188 [차영섭] 단편 모음 차영섭 2018-04-04 240
187 [차영섭] 봄이 오는 표정 차영섭 2018-03-22 367
186 [차영섭] 남녀평등의 길 차영섭 2018-03-12 332
185 [차영섭] 삶과 죽음 차영섭 2018-02-11 1059
 1  2  3  4  5  6  7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