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사랑 > 못 잊는 게 아니라

못 잊는 게 아니라
 
아직 등단하지 않았지만 시에 관심과 조예가 있는 분들의 작품을 소개합니다.
등단시인은 시인약력에 본인 프로필을 등록하신 후 회원등급 조정을 요청하시면 <시인의 시>에 작품을 올릴 수 있습니다.

 
작성일 : 17-09-23 14:57
[김남식] 못 잊는 게 아니라
 글쓴이 : 솔새김남식
조회 : 567  

못 잊는 게 아니라 솔새김남식

못 잊어서
안 잊는 게 아니라
안 잊혀져 그리워진다고
그리워서
보고 싶은 게 아니라
따스한 가슴이 그리운 거라고

못 잊어서
안 잊는 게 아니라
안 잊혀져 생각난다고
소중한 인연을 버릴 수 없음에
그리움에 애타는 거라고

못 잊어서
안 잊는 게 아니라
안 잊혀져 그립고 보고 싶다고
못 잊는 게 아니라
안 잊혀져
정말 못 잊는다고


 
 

Total 4,47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각 게시판 글쓰기 권한을 조정했습니디. 운영자 2015-08-14 19241
[공지] 카테고리 등록안내 (72) poemlove 2003-04-01 22317
4234 [유토비] 노브라 유토비 2019-05-26 92
4233 [유토비] 옴마, 구름이 유토비 2019-05-25 87
4232 [차영섭] 하얀 종이 차영섭 2019-05-25 88
4231 [유토비] 여름 2 유토비 2019-05-24 93
4230 [유토비] 여름 유토비 2019-05-23 84
4229 [유토비] 감꽃 목걸이 유토비 2019-05-22 83
4228 [유토비] 묻다 유토비 2019-05-21 78
4227 [유토비] 농사 일이 즐거울 때 유토비 2019-05-19 78
4226 [차영섭] 사랑의 모든 것 차영섭 2019-05-19 117
4225 [차영섭] 오뉴월의 보리 서리 차영섭 2019-05-18 85
4224 [차영섭] 내가 막 태어났을 때 차영섭 2019-05-17 74
4223 [유토비] 소쩍새가 쓴 손편지 유토비 2019-05-16 88
4222 [차영섭] 하느님 생각 차영섭 2019-05-15 92
4221 [유토비] 입양 유토비 2019-05-15 66
4220 [기타작가] 연꽃 하운 2019-05-15 88
4219 [기타작가] 구례 풍경 예술의강김성두 2019-05-14 89
4218 [유토비] 실뜨기 유토비 2019-05-14 73
4217 [유토비] 사랑한다는 말의 거리 유토비 2019-05-13 82
4216 [유토비] 비빕밥 유토비 2019-05-13 111
4215 [유토비] 드라이플라워 유토비 2019-05-12 69
4214 [김남식] 당신에 외출 솔새김남식 2019-05-10 90
4213 [기타작가] 그 봄날의 너 우성두 2019-05-08 88
4212 [차영섭] 봄 사색 차영섭 2019-05-08 81
4211 [차영섭] 인생사 차영섭 2019-05-06 98
4210 [차영섭] 꽃들 차영섭 2019-05-04 94
4209 [유토비] 도라지꽃 유토비 2019-04-28 87
4208 [김남식] 봄이 오는 소리 솔새김남식 2019-04-28 139
4207 [기타작가] 나를 대피소 2019-04-20 103
4206 [유토비] 멀리 있는 별처럼 시 유토비 2019-04-18 140
4205 [유토비] 친구야 쑥 뜯으러 가자 유토비 2019-04-13 119
 1  2  3  4  5  6  7  8  9  10